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국토부 산하기관, '단기 알바' 1만2천명...대부분 단순업무

민경욱 "LH의 조사원 평균근무 2.5일. 업무쪼개기로 일자리 2천100개 불려"

정부의 단기일자리 확대 지침에 따라 국토교통부 산하기관들이 채용했거나 앞으로 남은 2개월동안 채용할 단기일자리는 총 1만2천여명이고, 이에 소요될 예산이 약 38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토부 산하 공기업와 공공기관을 전수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한국도로공사·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23개 기관이 이달부터 12월까지 채용했거나 채용할 단기일자리는 1만497명이며, 체험형 인턴은 2천3명 등 총 1만2천500명이었다.

이들에 지급될 수당으로는 단기일자리에는 326억7천100만원, 체험형 인턴에는 52억3천만원의 예산이 책정됐다.

단기일자리가 맡게될 업무는 대부분 제설작업, 도로청소, 풀뽑기, 고객 안내, 홍보물 배포 등 단순 업무였다.

한국도로공사의 경우 동절기 고속도로 제설작업에 970명, 고속도로 특별 환경 정비사업에 971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LH는 입주·하자 서비스 조사원 2천100명을 3개월 동안 쓰겠다고 기재부에 제출했지만 이들의 평균 근무 기간은 2.5일에 불과했다. 한 명이 해도 될 일을 여러 명이 나눠하도록 해서 일자리를 2천100개까지 불린 것. 이들이 받는 총 수당은 일당 7만원씩 계산해서 1인당 17만5천원이었다.

한국철도공사도 짐 들어주기 업무 등에 157명을 뽑기로 했고, 인천국제공항공사도 터미널 이용 안내 등 단순 서비스 업무에 432명을 채용하고 동절기 운항시설 관리 지원 등 운항서비스 업무에 146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민 의원은 "국토부가 일자리 수치를 늘리기 위해 필요하지 않은 단기 일자리 채용으로 낭비되는 세금이 수백억에 달하고, 전체 공공기관이 361곳이라는 점을 고려할 때 낭비되는 세금은 수천억원에 달할 수 있다"며 "정부와 국토부는 청년들이 가장 원하는 일자리가 공공기관이라는 것을 악용한 가짜일자리 만들기를 중단하고, 양질의 진짜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질타했다.
정진형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20 개 있습니다.

  • 0 1
    ㅉㅉ

    "MB-박근혜도 가짜일자리 만들었단 거냐"
    취약계층 일자리 사업은 역대정부도 다 했던 것이고
    지난 10년간 이명박-박근혜 정부도
    총 20차례에 걸쳐 청년 및 취약계층 일자리 대책을 만든 바 있다
    이중 대부분이 정부예산과 공공기관을 활용한 것

  • 0 0
    참나~

    2월22일 추적60분..현장실습생 실태
    이명박은 고졸취업 운운하며 자화자찬하구..
    취업률에 공공근로 참여하는 노인들만 추가하는게 아니라
    고3 현장실습생들까지 추가해서 취업률 높이려는 꼼수나 부리고..
    취업률 대박이라 사기치고
    .
    물가기수 낮추려고 품목중 금반지 제외
    .
    이것이 자유당 정권이 하던짓..

  • 0 0
    다음에 넌 안보일꺼야!

    어디 갈 곳이 보이냐? ㅋㅋㅋㅋㅋㅋ

  • 1 1
    통계조작

    일자리 취업율 통계 조작 위해
    풀뽑기나 면접 조사원등 2,3개월 일자리
    만드는 문재인 보유한 나라의 클라스.

    해외순방이나 봐도 박근혜보다
    더 헤벌레 웃기만 하는 문재인
    마치 누가 뒤에서 조종하는거 같아 불편하더라.

  • 1 0
    하는 짓거리

    노조 고용세습 특혜 따지자···민주노총 "재벌도 경영 세습"
    이런 미친 개새끼들이 다 있어.
    이런 쓰레기들과 공조한 정치세력들은 누구냐?
    박원순 도운 해고자 교통공사 복직
    시장 당선 뒤 34명 공사로 복직
    이중 10명은 대법원에서 해고 확정된 인물.

    이러려고 드루킹 조작으로 개돼지들 속여
    정권 주운거냐?

  • 0 0
    '

    '''''

  • 1 0
    미국 국세청이 다스 미국법인인

    다스 노스아메리카를 조사중..
    (미국도 다스를 명바기소유로 특정하고 조사중..
    당시 다스미국법인 설립자금을 미국은행에서 대출했는데
    바로 갚았다..대출상환금은 원래 출처조사를 안하므로
    비자금세탁의 신기술을 개발한것..)
    -뉴스공장 2018-10-22일-
    http://www.podbbang.com/ch/12548

  • 0 0
    '

    '''''

  • 2 0
    세습왕조

    알맹인 세습 노조가 다 처먹는다 ㅋㅋ

  • 0 1
    경욱아~

    무더기 단기 알바

    그 기원이

    쥐바기 4 대강 때부터라는 것은 알고 있쥐?

  • 4 0
    어디서 밑장빼기를

    이명박근혜 정권은 수구꼴통이라 무식하게 대놓고 노골적으로 해 먹었지만
    문재인 정권은 아주 지능적으로 경계선을 아슬아슬 넘나들며 밑장빼기를 하고 있다
    일자리 예산 54조를 설마 알바 고용해서 통계 빅픽쳐 그린다고 다 쓴 건 아니지

  • 0 2
    적폐*참수

    담..총선에 자멸할것들 아주~똥줄타는구나
    국정농단 적폐세력 친일 매국노들
    나라 망치고 반성 없는 자유한국당
    나라발전좀하게 제발뒤져라,,

  • 0 0
    '

    '''''

  • 0 0
    다스뵈이다 35

    1.일본극우인 사사카와재단(현재는 일본재단)은 미국 볼튼과
    미국의회등에 로비하여 한반도 평화체제를 방해하고 있다.
    펑화체제에서는 일본재무장 명분이 사라지므로..
    2.사립유치원비리는 사학족벌비리의 축소판
    https://www.youtube.com/watch?v=pCoVMMQ5JhE

  • 2 2
    감사원 감사가 끝날때까지

    기다리는게 공당인 자한당이 해야할일이다..
    될대로 되라는식의 억지는 그만부리고..
    아무리 희망이 없는 당이지만..일말의
    자존심은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 0 0
    '

    '''''

  • 3 0
    사드는 미국군산복합체의 인질극이다

    사드로 안되는 표적은 사드ER(사거리 400km확장버전)로
    사드ER로도 안되면 SM3 미사일등..끝도없이 미국군산복합체에 끌려다니게
    되고 미국본토방어의 조기경보에 도움될수는 있어도 사드기지는 미국땅처럼
    되어 한국군은 얼씬도 못할것인데..무슨 한국방어용이라고 거짓말을 하고있고
    사드는 올가미처럼 점점 더큰댓가를 요구하는데도
    박근혜정부는 스스로 인질이됐다..

  • 0 0
    골프공 타구속도는 시속200km

    정도이며 홀컵까지는 길면 300미터
    정도다..아주가끔 홀컵에 홀인원하는경우가있다..사드미사일은
    100km넘는 거리에서 시속 8400km로 하강하는 목표미사일의
    정중앙을 맞춰야 파괴할수있고 빗맞으면 사드기지주위로
    고폭탄이든 핵폭탄이든 떨어진다..단지 미군기지에만 안떨어지면
    된다는개념이며 성주 김천 대구 구미에 떨어질수있다..

  • 0 0
    사대강해외자원 방산비리는 국조안하나?

    사자방비리에 수십조에서 백수십조원의 세금이 날아갔는데?.
    특히 사드에 이어서 사정거리1000km인 SM3 미사일
    도입결정은 예산낭비아닌가?.. 휴전선에서 남해안까지
    500km인데 목표물이 한반도 상공 천킬로면..
    중국과 러시아에서 날아오는 미사일말고 있나?.
    결국 사드와 마찬가지로 중-러 미사일로부터 미군기지를
    방어하는 용도인데 한국예산을 쓰는셈이다..

  • 4 1
    ㅋㅋㅋㅋ

    이건 뭔 쥐명박근해를 능가하는 개호로새끼네 ㅋㅋㅋ

    문베츙님들 주어는 없습니다 ㅋ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