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조명균 "기자단 방북, 시간 남았으니 좀 더 노력하겠다"

북한이 허용하면 직항로로 원산으로 이동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23일 우리측 취재단의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식 취재 무산과 관련, "시간이 좀 더 남아있으니 좀 더 노력해보려 한다"고 말했다.

조 장관은 이날 오전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북한의) 핵실험장 폐기는 중요한, 의미 있는 조치"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만약에 (방북을) 하게 된다면 선례들이 있어서 준비하는 데는 크게 어려움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통일부는 이날 오전 판문점 연락사무소를 통해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를 취재할 우리측 기자단 명단을 재차 북측에 전달한 뒤, 북측이 수용하면 기자단이 비행기로 직항로를 이용해 원산으로 이동하게 한다는 방침이다.
최병성 기자
daum

댓글이 1 개 있습니다.

  • 0 0
    지나가다

    우리측 취재진 명단 수형했다고 속보로 뜨더만~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