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한겨레-조선일보, <TV조선> 자본조달 놓고 충돌

한겨레 "의혹 사실이면 승인취소 사유" vs 조선 "민형사상 조치"

종편 <MBN>이 '자본금 편법충당' 혐의로 금융당국에 의해 검찰에 고발당한 가운데, 이번에는 <한겨레신문>이 <TV조선>에 대해 '바이백' 방식으로 자본금을 불법 조달한 게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해 조선일보가 강력 반발하면서 민형사상 대응 방침을 밝히는 등 양사가 정면 충돌했다.

발단은 지난 8일 <한겨레>가 사설 'TV조선' 등 종편 불법 의혹, 철저히 조사해야'를 통해 "방송통신위원회(방통위)가 최근 <TV조선>의 주식거래를 둘러싼 배임 및 방송법 위반 여부 등에 대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한다"며 "주식거래 과정에서 불법, 탈법이 확인되면 사안에 따라 채널 승인 취소 사유가 될 수 있다. 시민단체의 고발로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이지만, 이와 별도로 방통위는 관리·감독 기관으로서 관련 의혹을 엄정히 조사해 필요한 행정 조처를 내려야 한다"고 촉구하면서 시작됐다.

사설은 이어 "시민단체들은 조선일보사가 지난해 4월 방상훈 사장과 사돈관계에 있는 수원대 재단이 보유한 티브이조선 주식 100만주 전량을 적정가보다 훨씬 비싼 50억원에 사들여 회사에 손실을 끼쳤다는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며 "수원대 재단의 2017년 회계결산서에는 재단의 티브이조선 보유 주식 평가액이 32억1200만원에 불과하다는 것"이라며 시민단체의 고발 내용을 상기시켰다.

사설은 그러면서 "이들은 조선일보사가 사전에 수원대 재단과 ‘투자 원금을 보장하겠다’는 손실보전약정을 맺고 그에 따라 수원대 재단 보유 주식을 액면가로 되사준 것이 아니냐는 의혹도 제기한다"며 "사실이라면 사실상 차입거래여서 방송법상 채널 승인 취소 사유에 해당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조선일보>는 11일 조선일보 명의의 반박문을 통해 <한겨레> 사설에 대해 "이런 주장은 시가(時價)에 따라 이뤄지는 주식거래 관행을 완전히 무시하고 사실관계를 왜곡한 허위"라며 "조선일보사와 수원대 재단인 고운학원은 방송법과 공정거래법에서 규정한 특수관계인이 아니기 때문에 주식 거래 가격 산정에서 어떠한 규제도 받지 않는다. 2018년 4월 성사된 두 법인 간의 주식 거래 가격은, 주식을 거래할 때 지극히 상식적 기준인 시가에 따라 책정됐을 뿐"이라고 반박했다.

<조선>은 이어 "2011년 TV조선 설립 이후 2018년 12월까지 TV조선 주식 거래는 총 15건 이뤄졌다. TV조선이 주주들의 계약서 및 감사보고서 등을 분석한 바로는, 거래 가격이 확인된 13건 거래 중 10건이 주당 5000원에 거래됐다"며 "조선일보사와 고운학원의 거래 당시 TV조선은 3년 연속 흑자를 내는 상태였다. 2016년 삼성증권은 'TV조선이 2018년 7월 증시에 상장하면 주당 가격이 8314원에 이를 것'이라고 전망했다"고 강조했다.

<조선>은 나아가 "금융투자업계에서도 TV조선의 미래 가치를 감안할 때 거래 가격을 5000원으로 정한 것은 부당하게 높은 가격이 아니라고 보고 있다"며 "실제로 TV조선은 올해 '미스 트롯'이 종편 예능 사상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고 '연애의 맛' '뉴스9' 시청률이 급상승하면서 기업 가치가 올라가고 있다"고 주장했다.

<조선>은 <한겨레>의 '바이백 옵션' 의혹 제기에 대해서도 "조선일보사는 고운학원을 비롯한 어떤 투자자와도 손실 보전 약정을 맺지 않았고, 이 사실을 수차례 밝혔다. 그럼에도 한겨레신문은 객관적 근거를 바탕으로 주장해야 하는 언론의 기본을 망각하고 존재하지도 않는 약정서를 언급하며 억측과 허위 사실을 반복해 주장하고 있다"며 "조선일보사는 이들이 왜곡 보도와 주장을 철회하지 않을 경우 민형사상 조치를 취할 방침"이라고 법적대응을 경고했다.
박도희 기자

댓글이 32 개 있습니다.

  • 3 0
    아전인수

    지들이 하는 짓이 지극히 상식이라네. 소도 웃을 일 아닌가

  • 0 0
    직딩녀

    그 놈들도 이제 늙었어....
    요단강 건너기 전에 마음뽀를 바로 써야 한다.

  • 15 1
    조중동 언론통페합 대상

    신문 통폐합하여 보수지가 지배하는 신문시장을 균등하게 배분해야 한다
    그래야 올바른 여론이 형성되지 이재명은 정권초기 보수지 진보지와 균형을
    맞추고자 대대적인 통폐합과 보수지 축소하던지 아님 진보지 보조금을 주던지 해야 한다

  • 5 0
    방관자

    네들이 써먹던 수법을 쓰는데, 왜 반발하고 지랄이냐.
    의혹이 있다고 했다.
    뭐가 문젠데, 매국넘들아.

  • 20 0
    발라주마

    이번에 종편들 싹 조사를 해서 날릴 건 날리고.

  • 3 0
    ㅋㅋㅋㅋ

    윤검의 수사
    한거레는 사냥을 위해 하고
    조선는 수호를 위해 한다.

  • 15 0
    maru

    조선!
    뭐 그리 승질내나!
    아니면 아니라고 자세히 설명하면 그만인 것을!

    승질 부리는 걸 보면 뭔가 크게 캥기는 것이 있는 모양이지!

  • 15 0
    김찐대

    좉선일보 좋게됬네.
    TV조선 승인 취소되면 조선일보는 빚잔치 절차를 시작해야.
    그래도 일본지사는 남겨놔라.
    니들 거짓말이 일본정부와 극우의 자위 재료로 사용된다카더라.

  • 23 0
    민초

    TV조선 압수수색 안하냐
    검찰들아
    빨리 하자

  • 6 0
    수고들많으심다 - 파이팅

    참여인원 : [ 199,737명 ]

  • 4 0
    즐거운 오후되3 - 파이팅

    참여인원 : [ 199,666명 ]

  • 3 10
    두 곳 다 쓰레기

    한걸레나 조선이나
    오십보백보.
    특히 요즘 한걸레는
    진짜로 한걸레.

  • 10 0
    500명이상 더 힘냅시다 - 파이팅

    500명이상 더 힘냅시다

    국가인권위가 조국 장관과 가족 수사과정에서 빚어진 무차별 인권 침해를 조사할 것을 청원합니다

    참여인원 : [ 199,557명 ]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3122?navigation=best

  • 7 0
    ★ 광천토굴 새우젓

    朝鮮日報의 아부성 전두환 특집
    - “전두환 투철한 국가관과 불굴의 의지, 비리를 보고선 잠시도 참지를
    못하는 불같은 성품과 책임감, 그러면서도 아랫사람에겐 한없이 자상한 오늘의
    ‘지도자적 자질’은 修道생활보다도 엄격하고 규칙적인 육군사관학교 4년
    생활에서 갈고 닦아 더욱 살찌운 것인 듯하다”
    bit.ly/2GC1qPG

    헐~ !!
    amn.kr/29056

  • 3 2
    해삼

    "객관적 근거를 바탕으로 주장해야 하는 언론의 기본을 망각하고"...
    조선일보가 한겨레에 한 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4 0
    ★ 말죽거리 쌍둥엄마

    朝鮮日報가 채동욱 前 검찰총장의 婚外子女 의혹 단독보도... ‘미디어오늘’도 혼외자식 보도 !!
    <미디어오늘>은 朝鮮日報의 前 회장 방일영의 婚外子女가 4남2녀, 記事를 1면에 실어...
    mediau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6925

  • 5 0
    ★ 대구 자갈마당 羅달창

    (조선일보 현 고문)김대중 記者, 5.18 광주市民을 ‘난동자’로 표현(1980. 5. 25자)
    - “바리케이드 너머 텅빈 거리엔 불안감만... 無政府 상태 광주”
    “바리케이드 뒤에는 총을 든 난동자들이 서성거리고 있는 것이 멀리서 보였다”
    www.malhara.or.kr/43

    전두환과 그 후예들
    news.zum.com/articles/52523236

  • 0 6
    빨갱이 걸레 쩝쩝이 닮아가냐 씹팔놈들

    .......

  • 6 0
    ★ 의적 임꺽정

    “김일성 장군 만세” 외쳤던 조선일보 1950년 6월28일 호외
    bit.ly/1EemZ0g

    朝鮮日報의 대서특필된 “김일성 총 맞아 피살”
    bit.ly/32131VR

    조선일보 친절 報道 “현송월 총살”... 김정은의 옛 애인
    ppss.kr/archives/150116

    현송월 총살
    news.zum.com/articles/52912699

  • 11 0
    팔만대장경

    젓선이 언론이면 광고전단지는 백과사전이다
    강한부정은 긍정이라던데 ,,

  • 1 0
    '

    '''''

  • 22 0
    조선찌라시는 언론의탈을 쓰고있으면서

    예능프로그램으로 연명 한다고 자백하나?..
    언론기능은 이미 가짜뉴스 발원지로
    폭망해버렸으므로..
    이것이 진실 맞지?..
    http://www.viewsnnews.com/article?q=174962

  • 0 8
    한걸레 살인마쩝쩝이 닮아가냐 씹팔놈들

    ........

  • 13 0
    고진감래

    조작방송인 티브이조선의 말에 신빙성이 없어 보인다.

  • 1 0
    `

    `````

  • 9 0
    조선찌라시는 언론의탈을 쓰고있으면서

    예능프로그램으로 연명 한다고 자백하나?..
    언론기능은 이미 가짜뉴스 발원지로
    폭망해버렸으므로..
    이것이 진실 맞지?..
    http://www.viewsnnews.com/article?q=174962

  • 1 4
    무슨일이냐

    정부관보랑 양아치일보 둘이 왜 싸우냐?

  • 0 0
    `

    `````

  • 10 0
    조선찌라시는 언론의탈을 쓰고있으면서

    예능프로그램으로 연명 한다고 자백하나?..
    언론기능은 이미 가짜뉴스 발원지로
    폭망해버렸으므로..
    이것이 진실 맞지?..

  • 1 0
    조선일보는 영원하리

    북조선 김정은의 영도를 받는한 말이다. 반국가단체의 호칭을 바꾸지않는걸 봐서도 조선일보 너희들은 뼛속까지 친북이라 볼수밖에 없는데 그런 오해?를 불식시키려고 논조는 정반대 반북반공으로 가고있는거겠지. 결정적인 순간이 오면 정체가 뽀록나겠네.

  • 0 7
    한걸레를 폐간 하라.쩝쩝이 씹세끼야

    ......

  • 4 14
    ㅋㅋㅋㅋ

    가짜뉴스 발원지

    한걸레는 당장 폐간하고

    기자 조무사 들은 전원 자결해 뒈지거라 ㅋ ㅋㅋ ㅋㅋㅋ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