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금융위원장 "하나은행 경영진, '최흥식 제보' 알고 있었을 것"

"하나은행 채용비리, 무제한으로 최대한 철저히 조사하겠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13일 KEB하나은행 채용비리 의혹에 대해 "금감원이 철저하고 공정하게 조사할 기반이 마련된 만큼 검사의 인력과 기간에 제한을 두지 않고 최대한 확실히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최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 전체회의에서 심상정 정의당 의원이 "하나은행은 채용비리 백화점이다.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의 채용비리 연루 의혹도 2013년 이뤄진 것인데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2012년부터 회장직을 수행하고 있으니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촉구하자 이같이 답했다.

최 위원장은 이어 "금감원장이 사임한 것은 채용비리와 관련해서 의혹이 확인되지 않은 상태에서 잘못을 시인하고 책임을 지겠다는 것보다는 조사의 걸림돌이 돼서는 안된다고 해서 사임한 것으로 안다"면서 "이번 조사가 감독 기관의 권위를 바로 세우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이 과거 하나금융지주 재직시절 친구 아들 인사청탁을 한 데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한 만큼, 하나은행 채용 비리에 대해 전방위 조사를 하겠다는 의지를 분명히 한 셈.

최 위원장은 더 나아가 "최 전 원장의 채용비리가 밝혀진다 해도 하나은행의 임원으로 있을 때 일어난 일"이라면서 "알려진 제보가 하나은행 내부가 아니면 확인하기 어려운 내용으로 경영진들도 제보 사실을 사전에 알고 있었다고 봐야 하지 않겠느냐는 게 일반적 추론"이라며, 하나은행이 조직적으로 최 전 원장 낙마를 주도한 게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해, 향후 채용비리를 넘어서 전방위적 하나은행 조사를 예고하기도 했다.
박태견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4 개 있습니다.

  • 1 0
    반역자 처벌로

    새 금감원장에 “주진형 “ 강력추천 청와대에 !.

  • 0 0
    장학생에서

    간뎅이가 부어서 주군을
    씹어먹으려고 하는 것이지
    많이 컸다는 것이지
    워낙 이쪽이 배신 배반이라

  • 0 0
    지들끼리

    금융마피아의 파벌 두목끼리
    금융권 전체 지배와 장악을 두고
    서로 총질을 하는것이지
    금융마피아들은 경제관료 금융기관 출신으로
    나랏돈 수백조를 주무른 경험을 바탕으로
    판돈과 대굴팍에서 세습 재벌 멍청이를 능가혀
    서민과 중산층은 더이상 빨대 꼽기 힘드니
    곧 통통하게 살찐 재벌들 발라 먹을겨
    재벌개혁은 왜 하겠수

  • 5 0
    햐..웃기네

    최씨부터가 삼숑 장학생 아니었나??
    돈 만지는 부서들 다 삼숑 장학생으로 채워진거 같은데?
    금융,산자,미래 등등 다 장학생같던데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