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비서 업무는 '시장 기분을 좋게 하는 것'이었다"

성추행 고소인 추가 폭로. "서울시에 진상규명 의지 없다"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성추행을 고소한 피해자측은 16일 그간 발생한 성희롱 등을 추가로 폭로하며 서울시의 민관합동조사단 조사 방식에 강한 의문을 제기했다. 피해자를 돕고 있는 성폭력상담소와 여성의전화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비서들의 업무 성격은 시장의 ‘기분을 좋게 ...

대법원 "이재명은 무죄", 이재명 대선가도 활짝

무죄 7명, 유죄 5명. 아슬아슬한 표차로 무죄 확정판결

BEST 클릭 기사

  1. [리얼미터] 서울-여성-30대 '격노', 文대통령 지지율 폭락
  2. 진중권 "속지마세요. 저 인간들, 사과하는 것 아냐"
  3. 권경애 "경찰이 청와대에 직보했다니...아사리판"
  4. [알앤써치] 文대통령 '부정평가 52.6% vs 긍정 43.1%'
  5. 대법원 "이재명은 무죄", 이재명 대선가도 활짝
  6. 김용민 "탁현민 비난하다니...한겨레의 내로남불"
  7. 심상정 "류호정-장혜영 조문거부 사과" vs 진중권 "다들 미쳤어"
  8. 노영희 "백선엽, 우리민족 북한에 총 쐈다고 현충원에 묻히냐"
  9. JTBC "여당의원이 성추행 피해자 분위기 미리 알고 시에 전달"
  10. 교통방송 박지희도 2차 가해 "4년간 뭐하다 이제 성추행 신고"

뷰스 경제광장

기재부 "1~5월 재정적자 벌써 78조원", 법인세 급감

뷰스 국제광장

코로나19 확진자 1천만명, 사망자 50만명 돌파

미디어마당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