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박지원 "김경수, 그들의 요구와 메시지가 무엇이었는지 밝혀야"

"대한민국은 댓글 공화국인가"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15일 더불어민주당 당원의 댓글 조작 파문과 관련, "대한민국은 댓글공화국인가"라고 개탄했다.

박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반문하며 "국정원 댓글,국방부 사이버사령부 댓글 사건에 이어 이번엔 민주당원 '댓글 공작'이 정상회담, 김기식 사건을 뛰어넘을 정도의 강타로 정국을 흔들고 있습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여기에 암호화 메신저 프로그램인 텔레그램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이며 민주당 경남지사 출마가 확정적인 김경수 의원과 접촉한 사실로 타는 불에 기름을 확 부어버린듯 거센 불길이 타오를 것 같습니다"라고 거센 후폭풍을 전망했다.

그는 그러면서도 "김 의원은 '대선 때 접촉해온 사람으로 선거후 인사 요구를 거절하자 메크로로 행동한 것으로 보이며 자기와는 상관없고 철저히 수사하면 사실이 밝혀진다'고 밝혔는데 저도 김 의원의 견해와 같습니다"라며 "혐의자들이 2016년 민주당 권리당원이 되었다면 민주당 당원으로 고참당원도 아니며 총선 전후 권리당원으로 무더기 등록할 때가 아닌가 추측합니다. 제 경험으로 현직 대통령의 최측근은 어떤 경우에도 이런 식의 거짓말은 불가능합니다. 특히 김 의원의 품성을 잘 아는 저로서는 더욱 이 사실에 필이 꽂힙니다"라고 김 의원을 감쌌다.

그는 이어 "철저하고 신속한 수사만이 길입니다. 철저한 수사로 만에 하나 김 의원이 관련 있다면 책임을 혹독하게 물어야 합니다"라며 "김 의원도 그들의 요구가 무엇이었는지, 그들이 보낸 메시지는 무엇이었는지 있는 그대로 밝혀서 신속 정확한 수사에 협조해 본인의 무관함을 밝히면 됩니다"라며 김 의원에게 수사 협조를 당부했다.
정진형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5 개 있습니다.

  • 3 0
    합리적보수

    내용을 좀 정학하게 파악하던가. 기사를 정확하게 쓰던가. 본말이 전도되고 논란의 촛점을 뒤죽박죽 뒤섞으면 사람들이 혼란스럽긴 하겠지.
    선거때가 되면 구태정치가 드러나니 정치가 그모양이지.

  • 0 4
    김경수의 책임

    김경수는 국민들 피곤하게하지마고 빨리밝혀라 문자메세지밝히면되잖어 어짜피 야당은 계속우려먹을것

  • 0 0
    제보조작질이나하지마라

    잉크도 안말랐다

  • 7 0
    적폐*참수

    모두 조작
    철저히 조사해야 한다.

  • 8 6
    ..............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