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박상기 법무 "서울중앙지검에 이첩했으나 직접수사 여부는 미정"

"이래서 독립적 공수처 필요"

박상기 법무장관은 14일 승리-정준영 단톡방으로 촉발된 경찰 유착 의혹과 관련, "경찰이 연루된 혐의도 보도되고 해서 이 사건을 중앙지검으로 이첩시킬 계획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단톡방 수사를 어떻게 할 거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이에 검찰 출신인 조응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중앙지검에서 직접 수사할 계획이냐"고 묻자, 박 장관은 "그건 지켜봐야 할 것 같다. 일단 배당은 중앙지검으로 했는데 직접 수사할지 경찰 수사지휘를 할지는 지켜봐야 할 것 같다"며 즉답을 피했다.

그러자 조 의원은 "(제보자 대리인) 방정현 변호사는 공익제보로 보호받아야한다는 사안이라 했는데 (검찰이 수사하지 않고) 경찰 수사를 지휘하겠단 건가"라고 질타하자, 박 장관은 "아니다. 그렇게 결론난 것은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이에 조 의원은 "국민권익위원회에서 굳이 밤 11시에 대검찰청에 수사의뢰를 했다고 한다. 아마 경찰 압수수색을 피해서 한 것이라는 보도도 봤다"며 "그걸 다시 경찰에 (수사) 의뢰를 할 수 있는가"라며 검찰의 직접 수사를 촉구했다.

한편 경찰 출신인 표창원 민주당 의원은 이번 사건을 계기로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등 검찰개혁 필요성이 분명해졌다고 주장했고, 이에 박 장관은 "어떤 사건의 경우엔 경찰을 불신하고, 또 다른 사건에는 검찰을 불신하는 게 우리 현실"이라며 "그래서 독립적인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가 필요하다"고 공감을 나타냈다.
정진형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5 개 있습니다.

  • 0 0
    경남도민

    그 말을 내로남불 박상기가 할 말은 아니지.

  • 0 0
    '

    '''''

  • 0 0
    '

    '''''

  • 1 0
    권력비리카르텔의 비호가 의심되므로..

    중국-한국 국제마약성범죄는..
    특검 말고는 해결책이 없다..

  • 0 0
    마약섬범죄원인은 중국의 마약사범 사형

    때문으로 보인다.
    중국의 부자들이 중국환치기업자에게 외화로 주고
    한국에 와서 한국의 환치기조직에게 원화로 환전하여
    클럽에서 마약이나 성범죄를 하고 현금을 주고 중국으로
    가버리면 뒷처리는 한국의 조직이 해주고 클럽에서는
    현금거래로 검은돈을 탈세하는 국제마약범죄고리가 의심된다..
    http://www.viewsnnews.com/article?q=167206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