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경실련 "사드배치 강행, 국민적 지탄 받기에 충분"

"文정부의 강대강 맞대응, 문제 해결의 해법 될 수 없어"

경실련은 7일 정부의 사드 추가배치 강행에 대해 "지역 주민들의 강력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공론화 과정 등 적법한 절차도 없이 사드 배치를 강행한 것은 국민적 지탄을 받기에 충분하다"고 질타했다.

경실련 통일협회는 이날 성명을 통해 "사드 배치를 강행을 강력히 규탄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경실련은 이어 "문재인 대통령은 후보 시절 차기 정부의 운신의 폭을 좁게 한다는 이유로 사드 배치 연기를 주장했다. 하지만 대통령으로 당선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북한의 도발에 대한 강력 대응의 성격으로 사드 배치를 결정하며 입장을 번복했다"며 "안보 상황의 엄중함을 내세워 임시 배치라는 이름을 내세우고 있지만 영구 배치를 위한 꼼수로밖에 보이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경실련은 또한 "사드는 중국이 민감하게 반응하는 사안이지, 북한에게는 위협적인 압박카드도 아니고.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방어할 수단도 아니다"라며 "국제적인 대북 공조체제를 무너뜨릴 위험이 크다는 시민사회의 지적에도 문재인 정부의 사드 졸속 강행으로 오히려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중국과 러시아의 협조 가능성까지 차단하고 말았다"고 개탄했다.

경실련은 "문재인 정부는 북한의 도발에 대해 단호한 대응은 필요하지만 지금과 같은 강대강 맞대응은 문제 해결의 근본적인 해법이 될 수 없음을 인식해야 한다"며 "당장의 여론을 의식한 채 대화를 위한 어떠한 노력도 하지 않고 강대강 대응으로 일관하는 것은 북한의 도발행위를 극단적 상황으로 치닫게 할 뿐"이라고 단언했다.
김혜영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3 개 있습니다.

  • 0 0
    지나가는 나그네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2 0
    지금도 트럼프에 절절매는데

    앞으로 트럼프 미친개한테 얼마나 이리저리 끌려다닐까?

    너무 뻔하다

    시도 때도 없이 개 끌고 다니다니 듯 한국을 이리저리 휘두를텐데

    국민들이 이런 모욕과 치욕을 모두 감당해야 하나?

    멍청한 대통령 뽑은 댓가로 너무 비참하다

  • 3 0
    무영공

    대한민국 국민인게 무슨죄가 이리많아
    또 촛불을 들어야하나요.................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