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기업경기 16개월 연속 '부정적'…IMF사태후 최장

8월 실적치도 급속 악화, 내수-수출 동시불황 양상

기업 체감경기 부진이 IMF사태후 최장인 16개월째 이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한국경제연구원에 따르면, 매출액 기준 600대 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기업경기실사지수(BSI) 조사 결과 9월 전망치는 94.4로 16개월 연속 기준선인 100에 미치지 못했다. BSI 전망치가 100을 밑돌면 향후 경기를 부정적으로 보는 기업이 더 많다는 의미다.

이는 IMF사태가 발발했던 1996년 7월부터 1999년 1월까지 31개월 연속 기준치 이하를 맴돈 이후 최장 기록이다.

BSI 전망치는 13개월만인 지난 6월 99.1까지 상승했다가 7월 95.6으로 하락한 뒤 여전히 90대 중반에 머물렀다.

8월 실적치도 28개월 연속 기준선을 밑돌았다. 특히 8월 실적치는 88.5로 넉달만에 90 아래로 내려가는 동시에, 최근 6개월 내 최저치를 기록해 실물경제가 악화되고 있음을 보여주었다.

업종별로는 제조업의 경우 전달(89.9)에 비해 하락한 85.3을 기록했고 비제조업도 전달(94.0)보다 하락한 92.7을 기록했다. 부문별로는 내수, 수출, 자금사정, 고용, 채산성 모두가 전달에 비해 하락했다.
박태견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5 개 있습니다.

  • 1 0
    야 3 당은 발목좀 잡지마라

    이명박근혜 아스파트 가짜 보수 놈들이 9년간 싼 똥 으로 경제 안보 민생 모든 분야에서 위기다 문재인이 니그들이 싼 똥 치우게 발목 좀 잡지마라.

  • 3 0
    내년이 문제야

    가계부채 터진다
    버티던 다주택자 물량 쏟아지면 그때는 모든것이 아비규환

  • 2 0
    노무 야게

    은제는 조았냐 시부랄새키들아
    재용이 감옥가니깐 더 생지랄하네

  • 3 1
    사드

    추가 배치 덜컥수 둔 그넘 덕분이지.

  • 5 0
    777

    중국경제가 호황인데 따드때문에 다른 아시아국가들과는 달리 남한만 그 효과를 전혀 받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인것.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