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오신환 "민주-한국, 이성 회복해 원포인트 본회의 열자"

"오늘 하루만이라도 신사협정 맺어 공멸 막자"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2일 "제발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이성을 회복하기 바란다"며 거듭 원포인트 본회의 소집을 촉구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긴급원내대책회의를 열고 "민주당과 한국당은 원포인트 본회의를 열어서 민식이법, 유치원3법, 데이터3법 등 민생개혁법안부터 우선 처리하자는 저의 제안마저 사실상 거부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한국당은 선거법과 공수처법이 아니라 패스트트랙과 무관한 법안들에 대해 무더기 필리버스터를 신청해서 본회의 개의를 방해하고 있다"며 "이에 맞서서 민주당은 민생법안 처리는 정기국회 이후로 물리고, 선거법과 공수처법부터 상정해서 한국당의 저지를 뚫겠다는 작전을 짜고 있다"고 양당을 싸잡아 질타했다.

그는 이어 "양당이 서로 양보를 안 하고 지금처럼 무대포로 정면충돌을 고집하면 정기국회는 단 하나의 법률도 통과시키지 못하고 말싸움, 몸싸움만 하다가 막을 내리게 된다"며 "서로 상대방에게 책임을 떠넘기는 ‘네 탓 공방’을 벌여봐야 집권여당과 제1야당이 져야 할 책임이 사라지는 것이 아니다"라고 경고했다.

그는 그러면서 "오늘 안에 원 포인트 본회의를 열어서 민식이법, 유치원3법, 데이터3법 등 민생개혁법안부터 우선 처리하자"며 "민주당은 대결정치 선언을 철회하고, 한국당은 해당법안들에 대해 필리버스터 신청을 철회하는 신사협정을 오늘 하루만이라도 맺자. 그 길이 공멸을 막는 길이 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지율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2 개 있습니다.

  • 0 0
    황제조국을 재임명하라.쩝쩝이 씹세끼야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0 0
    고진감래

    당신 말대로 필리버스터를 철회하지 않은 상태에서
    원포인트로 국회를 열면
    자한당이 약속을 어기고 필리버스터를 하게된다면 모든 법안과
    공수처, 선거법등도 모두 처리가 안된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