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손학규측 "변절자들의 일탈적 창당 역겹다"

"한국당의 품에 다시 기대려는 수구통합의 속내 애처로와"

손학규 대표측의 바른미래당은 8일 비당권파 모임 '변화와 혁신'이 중앙당 창당 발기인 대회를 가진 데 대해 "변절자들의 일탈적 창당, 역겹다"고 원색비난했다.

김정화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결국 가지 말았어야 할 길을 가고야 말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바른미래당 당적은 유지한 채 신당을 만들려는 시도는 대한민국 정치사에 없었던 해괴망측한 일이 아닐 수 없다"며 "최소한의 신의도 내팽개친 것인가? '바른미래당'을 한 번이라도 더 생채기하려는 못된 심보가 개탄스럽다"고 비난했다.

그는 나아가 "파렴치한 집단에게 ‘변화’와 ‘혁신’이라는 단어는 사치"라면서 "‘변혁’이 아닌 ‘변절’이 더 어울린다. 자신들이 비판했던 자유한국당의 품에 다시 기대려는 수구 통합의 속내 또한 애처롭다"고 거듭 원색비난을 퍼부었다.

그는 또한 "자신들이 비판했던 자유한국당의 품에 다시 기대려는 수구 통합의 속내 또한 애처롭다"며 "정치의 균열과 빈틈에 기생하려는 변혁집단 덕에, 우리의 사명감은 더욱 분명해졌다. 기회주의 정치, 파렴치한 정치를 타파하기 위해. 민생 정치, 실용 정치를 위한 중도개혁을 위해. 바른미래당은 대도무문(大道無門)의 정신으로 꿋꿋이 전진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지율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4 개 있습니다.

  • 0 0
    대盜무문

    한글은 페이크다

  • 0 0
    `

    `````

  • 0 0
    `

    `````

  • 1 0
    개문발차는 맞는데..

    안씨든..유씨든 간에..
    폭망으로가는 막차도..
    맞는것같다..
    자한당은 친박을 이용한 친황체제로
    이미 분열폭망..막차를 타버렸는데..
    나씨도 의원총회에서 잘린게 아니고..
    황대표가 잘랐으므로..
    오씨도 손대표가 자르면 되고..
    폭망행 일사천리..
    http://www.viewsnnews.com/article?q=175839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