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靑 "文대통령, 김기식 사표 오전 중으로 수리"

"의원 출신 장관-보좌관 '셀프후원' 전수조사 계획 없다"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오전 중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의 사표를 수리할 예정이라고 청와대가 밝혔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김기식 금감원장의 사표를 오전에 수리할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그는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도 19대 국회 말기에 '더좋은미래'에 420여만원의 정치후원금을 기부한 것에 대해선 "종전의 범위를 현저하게 벗어난 것인지에 대한 판단이 필요하다"며 "판단할 지 자체 검토해보겠다"고 말했다.

그는 국회의원 출신 장관과 청와대 참모진의 '셀프후원' 전수조사 여부에 대해서는 "그럴 계획은 없다"면서, 현재 인사기준에 대해선 "한번 검토를 해봐야겠다"고 말했다.
최병성 기자
daum

댓글이 0 개 있습니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