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심상정 "임한솔 일탈 매우 유감"

"서대문구 구의원 보궐선거에 후보 내지 않겠다"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19일 임한솔 전 부대표의 탈당과 관련, "임한솔 전 부대표의 일탈은 매우 유감"이라고 비판했다.

심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전국위원회의에서 "모든 선출직 공직자들의 첫 번째 자격 조건은 국민에 대한 무한 헌신과 책임이라는 점을 정의당 후보들은 뼛속 깊이 새겨야 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우리 당은 책임 정당으로써 모범 정당의 전통을 더욱 강화하는 것에 어떤 예외도 없다는 점을 확인하기 위해서 이번에 신속하고 강력한 조치를 했다"며 "앞으로도 우리 당원들과 특히 공직 후보자들은 선민후사 그리고 선당후사의 원칙을 확고히 세워나가는 계기로 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임한솔 전 부대표가 유권자들을 욕보인 것은 크게 보면 정의당의 책임"이라며 "정의당은 이번 사태에 대해 책임 지고 서대문구 구의원 보궐선거에 후보를 내지 않겠다. 정의당 당 대표로서 서대문구 구민들과 국민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영섭 기자

댓글이 3 개 있습니다.

  • 2 4
    니들은 걍

    조국, 정경심, 유재수나 수호해라.
    그래야 문재앙을 비롯하여
    친문 쓰레기들이 좋아하잖아? ㅋㅋㅋ

  • 3 2
    조국을지키자

    정의당의 희망
    조국을 영입하여
    정의당을 살립시다 ㅋ
    정의당에 가장
    어울리는 분 아닌가요!

  • 3 0
    솔아솔아

    보안사에 온 두환은 경레잘하는 놈은 휴가 . 안한놈은 전출
    두한이 사단장시절 찝차보고 무시한 카투사 명찰뜯어가
    국군으로 전출보냈지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