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세계은행, 올해 세계경제 성장률 2.7%→2.5%

"하방 위험 계속되고 회복세는 취약"

세계은행(WB)이 올해 세계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2.5%로 하향 조정했다.

세계은행은 8일(현지시간) '2020년 세계 경제 전망-저성장과 정책 도전' 보고서를 통해 올해 성장률 전망치를 작년 6월에 전망했던 2.7%에서 2.5%로 낮췄다.

세일라 파자르바시오글루 세계은행 부총재는 "하방 위험이 계속되고 회복세는 취약한 상황"이라며 하향조정 이유를 밝혔다

지난해 성장률도 2.6%에서 2.4%로 낮춰 추정했다. 이는 미국발 글로벌금융위기가 강타했던 2009년이래 10년만에 최저치다.

다만 세계은행은 2021년과 2022년 성장률 전망치는 2.6%와 2.7%로 제시해 세계경제가 작년을 바닥으로 완만하나마 회복세를 보일 것이라는 시각은 유지했다.

주요국별로 보면 미국의 성장률은 작년 2.3%에서 올해 1.8%로 내려앉고 유럽도 작년 1.1%에서 올해 1.0%로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중국도 작년 6.1%에서 올해 5.9%로 떨어지면서 성장률 6%선이 깨질 것으로 내다봤다.

세계은행은 올해 국제 무역이 1.9% 증가에 그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동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성장률이 국제 무역 축소 등으로 지난해 5.8%에서 올해 5.7%로 둔화할 것으로 예상, 수출경제에 의존하는 우리나라 경제가 올해도 고전할 전망이다.
박태견 기자

댓글이 6 개 있습니다.

  • 0 0
    우리에겐 아파트가있다

    아파트 불로소득 주도성장

  • 0 0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0 0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0 0
    `

    `````

  • 1 0
    2020대선이 있는 트럼프는

    전쟁할듯이 말하지만..
    cnn보도에서는 미국정부가 긴장완화를 말하는 엇박자를 보이는데..
    전쟁을 시작한다면 미국인들의 희생은 불가피하며
    트럼프의 대선명분은 엉망이 되기때문인것 같고..
    결국 국제유가만 폭등시켜놓고 흐지부지 끝날 가능성도 있다..
    한국을 호르무즈해협에 끌어들이는것도 석유때문..아닌가?..

  • 1 0
    트럼프는 공격준비가 됐다고 하지만

    미국정부는 긴장완화 방법을 찾고있다.
    The administration has sought to cast that strike
    as an attempt to de-escalate tensions with Iran
    https://edition.cnn.com/2020/01/07/politics/rockets-us-airbase-iraq/index.html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