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박재동 화백, '성추행' 보도 SBS 상대 소송서 패소

재판부, '주례 부탁한 후배 작가에서 성추행' 사실로 판단

시사만화가 박재동 화백이 성추행 의혹을 보도한 SBS를 상대로 한 소송에서 패소했다.

2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14부(김병철 부장판사)는 박 화백이 SBS를 상대로 낸 정정보도 청구 소송에서 원고 패소로 판결했다.

후배 여성 웹툰만화가 이모씨는 지난해 2월 SBS와의 인터뷰에서 지난 2011년 결혼을 앞두고 주례를 부탁하러 갔다가 박 화백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SBS는 아울러 박 화백이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강의하면서 성적으로 부적절한 발언을 했다는 학생의 주장을 보도하기도 했다.

박 화백은 이에 대해 보도 직후에는 "이 작가에게 사과하고 이 작가의 아픔에 진작 공감하지 못한 점도 미안하다"고 고개를 숙였으나, 미투 열풍이 수그러들자 성추행 의혹을 보도한 SBS를 상대로 기사를 삭제하고 정정보도를 해달라는 소송을 냈다.

그러나 재판부는 "이씨의 제보 경위 등을 보면 박 화백이 (당시 거론되던)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차기 이사장으로 부적절하다거나, 미투 운동에 동참하기 위한 공익적 목적으로 한 것으로 보인다"며 "허위로 제보할 동기를 찾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재판부는 박 화백이 강의 중 부적절한 발언을 했다는 보도와 관련해서도 재판부는 제보자인 한예종 학생이 특별히 박 화백에 허위로 진술할 동기가 없다며 사실로 인정했다.

재판부는 또 박 화백의 강의에 대한 학생들의 평가서에 '성차별적이거나 여성혐오적인 말씀을 많이 하셔서 불편했다'는 내용이 여럿 있었다면서 "학교 수업 도중 학생들이 불쾌감을 느끼는 성차별적 발언을 종종 했던 것으로 보인다"고 판단했다.
박도희 기자

댓글이 5 개 있습니다.

  • 0 1
    111

    그림 그리느 과정중에느

    누드 가 잇다

    누드 덴 하면서

    성적말을 하는 강사나 교수 는 미투에 없엇다

  • 0 0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2 2
    기운내시오! 박화백!

    새옹지마!
    이 또한 지나가리라!
    살다보면 별 꼴 다 보는 것이 인생인걸.

  • 8 1
    ㅋㅋㅋㅋ

    문재앙 열혈지지자
    더박어민주당 문화예술정책위 위원

    http://monthly.chosun.com/client/mdaily/daily_view.asp?idx=3105&Newsnumb=2018023105

    더박어 민좇당 박는게 먼저다 ㅋ

  • 2 2
    진보팔이

    쓰레기들의 민낯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