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양정철 "친문-비문 없어", 이재명 "내가 왜 비문?"

유튜브 공동출연, 양정철 "이재명, 내게 대선출마 상의"

양정철 더불어민주당 민주연구원장과 이재명 경기지사가 민주연구원 유튜브에 함께 출연해 화기애애한 모습을 과시했다.

양 원장은 21일 민주연구원 유튜브 '의사소통TV' 인터뷰에서 "과거에는 친노, 비노 그런 게 가능할 수도 있었다고 본다"면서 "그러나 적어도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이 돌아가시고 당내에 문재인 대통령을 중심으로 친문, 비문, 반문은 없다고 본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문재인 대통령이 2017년 대선을 치르는 과정에서 저는 우리당 창당 이래 문재인과 이재명과 안희정의 경선만큼 아름다운 경선은 없었다고 본다"며 "세 분이 각각의 역할, 어떤분은 중도통합, 어떤 분은 오른쪽 확장, 어떤 분은 왼쪽 확장, 환상적인 역할 분담이었다"고 치켜세웠다.

그는 이어 "다만 그 이후 과정에서 우리당 지지층, 그 다음에 문 대통령이나, 이재명 지사, 안희정 전 지사를 세 분을 지지하는 분들이 강렬한 것이 있다. 특성들이 있다"며 "전 그게 때로는 폭발적 에너지가 될 수 있는데 각각의 특성도 다르고 그분들이 워낙 소망하고자 하는 바가 강한 특성들을 갖고 있어서 그게 과도하게 나타난 경향이 있다고 보고, 그게 실제보다 부풀려져서 비쳐진다고 본다"며 그간의 갈등을 해명했다.

그는 그러면서 "실제로 문 대통령이나 이 지사나, 안 전 지사를 지지했던 다수는 조용히 박수를 보내고 조용히 응원하면서 세분이 힘을 합쳐 나라를 끌어갔으면 하는 희망을 갖고 있었다고 본다"며 "지금 갈등이나 분열적 요소가 없다고 보진 않지만, 그것이 우리 당의 에너지가 될 수 있도록 저희는 눈물겨운 노력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나아가 "이 지사가 (대선 경선 전) 대선 출마 문제를 사적으로 얘기하길래 '무조건 나가야 한다'고 했다"며 "당시 문 대통령, 이 지사, 안 전 지사의 정치적인 무기와 컨셉, 컬러가 조금씩 다르기 때문에 당 안에서 상승효과를 기대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에 진행자가 이 지사에게 '둘의 관계가 좋아보이는데 지지자들은 왜 안좋다고 생각하는가, 비문-친문이라 그런가'라고 묻자, 이 지사는 "내가 왜 비문이 된 건가요. 도대체"라며 웃었다.

진행자가 이에 '어떻게 하다가 강성 이미지가 붙었냐'는 질문에 이 지사는 "제가 좀 공격수 역할을 많이 했잖나. 소위 보수정권 밑에서 시장 생활을 했기에 보통 누르면 엎어져야하는데 잘 안 엎어져서 눈에 띄었던 것 같다"고 답했다.

그러자 양 원장은 "참여정부때 노 전 대통령이 공격받을 때 청와대에선 제가, 내각에선 유시민 전 보건복지부 장관이 공격수 역할을 했다"며 "지금도 이재명, 유시민, 양정철은 공격수고 피도 눈물도 없고 그 이미지가 쉽게 안 없어진다"고 화답했다.

이날 34분 분량의 유튜브 방송에선 수술실 CCTV 설치 의무화, 청년 배당 등 이 지사의 주요 정책을 소개하는데 시간을 할애하는 등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진행됐다.
정진형 기자

댓글이 7 개 있습니다.

  • 1 0
    사기협잡꾼들 몰아내자

    정치판에 사기꾼들이 판을친다
    민주당에는 사기정치꾼들이 많다
    진보장사꾼 새끼들 기머준 주진어 새날 김욕민
    시사타파 정봉주 딸딸이 이똥형 이런놈들
    사기꾼 이재명빠는 놈들
    이재명빠는 새끼들은 일베버리지보다
    더러운놈들이다

  • 4 1
    ㅋㅋㅋㅋ

    양정철 같은 비선 개새끼가 뭐간데

    이재명 김갱수 도지사 새끼들이 한 마디에 지리는구나 ㅋㅋ

    양순실이냐 ? ㅋㅋ

  • 0 0
    `

    `````

  • 3 0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지사직 3선을 성공적으로 한다면..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한다..

  • 1 0
    닥장수

    비문 맞다. 이재명...ㄸㅗㅇ파리들에게 물어봐라...

  • 1 0
    유시민 이재명도 대권주자란 말이군!!

    그래야 흥행하는건 분명한 사실이긴 하지-

  • 1 0
    세습피그

    내충견만 있지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