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윤상현 "트럼프, 진정한 동맹이라면 그렇게 해선 안돼"

"북한, 트럼프 믿는지 한국에 대한 조롱 갈수록 도 넘어"

윤상현 자유한국당 의원은 12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계속되는 방위비 분담 대폭 증액 압박에 대해 "진정한 동맹이고 친구라면 그렇게 해서는 안된다"고 반발했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인 윤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면허증을 주다시피한 트럼프가 동맹국 한국에는 입만 열면 돈 이야기 뿐"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그러면서 "북한도 그런 트럼프를 믿는지 대한민국에 대한 조롱이 날이 갈수록 도를 넘고 있다"며 "트럼프에게는 비굴한 정도로 저자세로 나오는 북한이 우리 정부에 대해서는 '겁먹은 개' 같다고 비난하고 또 새벽잠 자기는 글렀다며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노골적으로 비아냥 거린다"고 개탄했다.

그는 이어 "대한민국과 대통령이 조롱거리가 된 것은 대한민국 국민 모두 조롱거리가 된 것"이라며 "나라와 국민이 조롱거리로 전략하게 된 데 대해 무한 책임을 지고 더이상 대한민국 국민을 수치와 분노에 내버려 두면 안된다"며 문재인 대통령에게 적극 대응을 촉구했다.
강주희 기자

댓글이 5 개 있습니다.

  • 3 0
    동맹이 아니라는데

    동맹이 아니라고 몇번이고 선언을 했는데도
    무슨 동맹 타령이냐 이놈아.

  • 0 0
    `

    ``````

  • 3 1
    트럼프의..

    발언들은..
    선거목적..
    3줄 요약..

  • 4 0
    황진우

    받아내겠다는 트럼프의 말이 옳기도 하다.

    북풍이 뭔가? 반공풍과 다를게 뭐 있는가?

    이승만 이래로 반공풍(메카시즘)으로 정권을 잡고 부정부패로 돈 번 것들---국회의원, 상공인, 법, 군---- 그 떨지들 3족까지 모두 재산 몰수해서 돌려주고 독도를 한국의 영토로 인전하지 않는 미국과의 동맹을 끝냄이 어떤가?

  • 7 0
    닉슨

    해외미군은 세금도둑놈이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