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광주시, 홍성담의 '朴대통령 풍자화' 철거 논란

김기춘-박정희가 朴대통령 조종하는 것으로 묘사

광주시가 박근혜 대통령을 풍자하는 내용의 걸개그림을 수정하라고 요구한 데 대해 해당 작가가 반발하는 등 논란이 일고 있다.

특히 광주시는 문제의 걸개그림 전시를 일체 불허하고 조사를 통해 책임을 묻겠다는 방침이어서 논란이 확산될 전망이다.

80년대 대표적인 민중미술작가인 홍성담(59)씨는 오는 8일 광주시립미술관에서 개막하는 '광주정신'전에 가로 10.5m, 세로 2.5m의 대형 걸개그림인 '세월오월'을 선보인다.

세월호 참사에 큰 충격을 받은 홍 씨는 80년 5월 광주민중항쟁 당시 시민군과 대인시장에서 주먹밥을 나눠주던 오월 어머니가 힘차게 세월호를 들어 올리는 장면을 그려넣었다.

80년 5월 독재정권이 자행한 '폭력'의 성격이 세월호 참사와도 연결돼 있다는 점에서 '광주 정신'이 세월호 희생자를 위로하고 치유하는 모습을 담고 있다.

문제의 장면은 김기춘 비서실장과 박정희 전 대통령의 '조종'을 받는 박근혜 대통령의 모습.

홍 씨는 큐레이터와 작품 제작에 참여한 작가들과 논의를 거쳐 박 대통령의 모습을 허수아비로 형상화하고 5월 시민군이 놀라는 모습을 함께 그려 넣었다.

80년대 한국의 대표적인 민중미술작가인 홍성담(59)씨가 6일 오전 광주 동구 금남로 매이홀에서 8일부터 광주시립미술관에서 선보일 걸개그림 '오월세월'을 설명하고 있다. 홍 씨는 "광주시 고위 공무원들이 '걸개그림에 등장하는 김기춘 비서실장과 이건희 삼성 회장을 빼라, 박정희 전 대통령의 계급장과 선글라스를 떼라'는 등 이해할 수 없는 요구를 했다"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이 작품에는 로봇 물고기가 되어 강을 헤엄치는 이명박 전 대통령, 광주항쟁 당시 시민군으로부터 짓밟히는 전두환 전 대통령, 윤창중 전 대변인과 낙마한 문창극 총리 전 후보자의 얼굴도 등장한다.

홍 씨는 "광주시 고위 공무원들이 '걸개그림에 등장하는 김기춘 비서실장과 이건희 삼성 회장을 빼라, 박정희 전 대통령의 계급장과 선글라스를 떼라'는 등 이해할 수 없는 요구를 했다"고 주장했다.

홍 씨는 이어 "처음에는 닭을 그렸다가 큐레이터와 협의 끝에 허수아비로 그려넣었는데, 광주시에서 대책회의를 열어 '김기춘 실장을 빼라', '계급장을 떼라' 는 등 터무니없는 요구를 해왔다"며 "선정작가에게 이래라저래라 지시하는 공무원의 행태를 도저히 묵과할 수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이어 "예술가로서 가장 비참한 것이 자기검열하는 것인데, 그런 비참한 마음을 겪으면서 그렸다"며 "큐레이터와 작업을 상의하는 것은 당연한 것이지만 시에서 대책회의까지 열어 수정을 요구하는 것은 압력을 넘어 작가와 관계를 갑·을 관계로 보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광주시는 6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세월오월 작품은 그림 일부 내용이 광주비엔날레에서 제시한 사업계획의 목적 및 취지에 부적합하다"며 "걸개그림을 공공청사인 시립미술관에 전시하는 것이나 외벽에 게시하는 일체의 행위를 불허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광주시는 "걸개그림의 제작 및 전시, 게시 관련자에 대해 조사를 통해 엄중하게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중국 출장 중인 윤장현 시장도 "창작의 자유는 존중돼야 하지만 시비가 부담되는 비엔날레 특별전에 정치적 성향의 그림이 걸리는 것은 맞지 않다"며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다.

광주시 행정부시장은 책임을 물어 큐레이터 해촉을 비엔날레 대표이사에게 요구했지만, 윤 시장이 "지금은 책임을 거론할 때가 아니다"라는 입장을 밝힘에 따라 해촉 요구를 철회한 것으로 알려졌다.

광주시가 문제의 걸개그림에 대해 강경한 태도를 보인 가운데, 이날 오후 행사를 주최한 광주비엔날레와 광주시립미술관이 긴급회의를 열어 대책을 논의할 계획이다.

홍 씨는 지난 2012년 6월 광주시립미술관 개관 20돌 기념전에서 4대강 사업을 비하하는 작품을 선보였으나 광주시의 요구로 다른 작품으로 교체된 적이 있다.
연합뉴스

댓글이 23 개 있습니다.

  • 21 0
    윤장현

    윤장현 니가 광주 시장 맞냐 박그내 풍자화 내리는날에 윤장현 너도 내려오는날 될 것이다

  • 24 0
    예술 창작 무죄란다

    박근혜가 백설공주 옷을 입은 채
    박정희 전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사과를 들고
    비스듬히 누워있는 모습을 그린 포스터 200여장을
    부산시내 광고판에 붙였다.
    .
    대법원, '백설공주 박근혜' 포스터에 무죄 확정
    "예술창작의 일환으로 볼 여지 충분해"
    2014-06-12
    .
    이런걸 못그리게 하면 창작 침해다
    창조경제 씨부리는 정권

  • 29 0
    광주시민

    안철수 파산에다 정치 고아가 된 윤장현이 무슨 능력으로 광주시를 경영하냐 ?
    소가 웃을 일........

  • 27 1
    ㅎㅎ7

    쥐바기놈의 계승자 쥐철수놈의 똘마니 쥐장혀니놈을 당장 끌어내려야 할것이다.

  • 27 2
    어이상실

    윤장현이 5.18때 시민도운 의사라더니..
    안철수에게 투항하더니 5월정신도 버렸나부네?

  • 43 2
    광주시장????

    역시 대단한 광주시장이네!~ ㅋㅋㅋ 저런 인간을 민주성지의 시장으로 봅은 인간들은 입 닥쳐랴...앞으로 민주 성지인 광주를 박근혜급 국격으로 만들고도 남을만하다. 예술을 그것도 민주성지인 광주에서 저런 작태를....기가차다. 저런 넘이 과연 광주를 잘 이끌어갈까? 정치와 예술도 구별못하는 인간이..

  • 2 54
    지상천국

    평양가서 저런 그림 그려라. 3대가 요덕 갈테니

  • 28 1
    필승

    잃어버린 50년이냐.. 과거로 돌아가고 있다.

  • 43 3
    나날이

    윤장현,,
    역시 안철수 꼬붕답다,,,

  • 3 75
    그만해라

    민중예술가라는 사람들은 왜 광주정신 운운하면서 둘 쑤셔 놓는지 모르겠다. 그런 것은 대구나 부산에 가서 해라, 극우 지역에 광주 정신이 필요한 거지, 정치모리배들이 그 만큼 광주정신으로 시민들 우려 먹고 뼈따뀌까지 빨아 먹는 지역에 와서 왜 또 불을 지르는 거야.

  • 32 2
    모지리

    헌법을 막 쌈 싸먹네
    표현의 자유가 우습냐?

  • 3 1
    신문만평에는

    날마다..나오는내용인데..그보다도..작가의 내용을 수정하는것은
    광고아닌가?..광고도 극히드물게 예술이되지만..

  • 39 2
    섹누리효수

    윤장현 간철수 똘마니 아녀

  • 41 0
    ㅠㅠㅠ

    풍자화?
    사실화인데..........
    문화 예술까지 지조때로 하던 다가키의 유신시대로 되돌리려는 닥짓에
    광주시까지 합세하나?
    그래도 낙지대구빡의 원한이 맺힌 광주시에서까지???

  • 14 2
    호박

    윤장현 누구니? 아 안철수가 전국 지방선거 말아먹고 지켜낸 위대한 분이구나!

  • 13 1
    나그네

    윤상현이 역시 안철수가 추천한 몰역사적인 인물이다
    공주를 폄하하는 인물을 추천하고 또 뽑아준 광주 사람들이..
    피카소 그림도 광주 오면 당연히 전시금지 되겠지
    화백님은 원본대로 붙이지 못하게 하면 철수해버리세요

  • 13 2
    죠페시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0 76
    행동하는 양심

    이래서 광주가 욕을 먹는거야.
    홍**같은 자는 자신의 위명을 위해 그런 그림을 그린다치더라도
    광주시에서 그런 미친낙서에 해당하는 것을 그림이라고 거니 왕따를 당하는 거다.

  • 10 1
    철수의색깔!

    회색분자 철수파가 그렇지 뭐.

  • 10 0
    ㅁㄴㅇㄹ

    ㅋㅋㅋ 광주 너마저...... ㅠㅠㅠㅠ
    칠푼이 그림 보기는 글렀구나...

  • 12 1
    사람속은 모른다

    윤시장이 잘보일려고 이미지 관리 하나요?

  • 19 0
    꿈을깨라

    광주가
    70년대말로 돌아왔다
    광주도 이젠
    평범한 지방도시

  • 76 1
    광주는 어디로

    광주에서 조차 작가의 그림을 정치적으로 해석해 작가에게 강압을 하는 꼬라지를 보니 우리나라가 현재 독재국가가 맞는것 같다. 윤장현이 기대도 안했지만 진짜 실망이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