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명동예술극장, '조세피난처 윤석화' 공연 전격 취소

남편 김석기의 페이퍼컴퍼니 3개사에 이름 등재

연극배우 윤석화가 주연을 맡기로 한 연극 '딸에게 보내는 편지'의 공연이 극장측에 의해 전격 취소됐다.

명동예술극장은 12일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2013년 8월 9일-31일 공연 예정이던 '딸에게 보내는 편지' 공연이 저희 극장 사정으로 인해 취소되었다"며 "공연을 기대하셨던 관객 여러분의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극장은 이어 "'딸에게 보내는 편지' 공연을 선택하신 패키지 구매자 분들께는 전화로 개별 연락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윤씨는 지난달 30일 <뉴스타파>가 공개한 조세피난처 버진아일랜드에 남편 김석기 전 중앙종금 사장와 함께 3개 페이퍼컴퍼니에 등기이사·주주로 등재돼 물의를 빚었다. 윤씨는 이와 관련, "남편 사업을 돕고자 이름을 빌려줬을 뿐"이라고 해명했었다.
김혜영 기자
daum

댓글이 7 개 있습니다.

  • 0 0
    김영택(金榮澤)

    명동예술극장 선택 잘했다

  • 9 0
    영구퇴출시켜라!

    징악 만이라도 제대로 하자 !

  • 15 0
    석화조개구이

    '딸에게 보내는 조세도피방법 메뉴얼'의 주역으로 나서라 해라. 단 공연료는 주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 17 0
    헤헤헤

    윤석화 돈빼돌린 역을 맡으면 제격 이니다 강추!

  • 30 1
    ㅋㅋ맨

    매우 바람직합니다..세금내기 싫으면 이민가서 사셔요..

  • 24 1
    광개토대왕

    삼족을 멸하라

  • 43 2
    ㅋㅋ

    잘했다!
    권선징악이 필요하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