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황교안, 단식 들어가며 "죽기를 각오하겠다"

"지소미아 파기 철회. 패스트트랙법 백지화"해야, 단식장소 국회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20일 무기한 단식에 돌입하며 "죽기를 각오하겠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대국민호소문을 통해 "절체절명의 국가위기를 막기 위해 저는 이 순간 국민 속으로 들어가 무기한 단식 투쟁을 시작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

BEST 클릭 기사

  1. 청년들, 황교안 면전서 "노땅정당" "박찬주나 영입하고"
  2. 조중동 "김세연 말대로 한국당은 '좀비' 맞다"
  3. 위기의 황교안, 뜬금없이 단식 돌입
  4. 심재철 "우리들병원 김수경·이상호는 최순실 버금가는 배후"
  5. 성신여대 전 총장 "나경원 딸, 권력형 입시비리로 볼 수도"
  6. 김관영 "채동욱, 출마 안한다는데 여론조사했다 항의했다더라"
  7. 한미 방위비협상 1시간반만에 결렬, 한미관계 새국면
  8. 박용진 "지소미아 파기는 日의도에 말려들어가는 것"
  9. 文대통령 "부동산가격 안정됐다. 부동산문제 자신있다"
  10. 이철희 "86세대 '마이 묵었다 아이가'. 물러나야"

뷰스 경제광장

직원 둔 자영업자, IMF사태후 최대 급감

뷰스 국제광장

트럼프 "중국과 1단계 합의", 15일 추가관세 보류

미디어마당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