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한국은행 "향후 석달간 돈 무제한 풀겠다"

매주 1차례씩 RP 매입 방식으로 유동성 공급

한국은행이 26일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금융경색을 막기 위해 향후 석달간 금융기관에 유동성을 무제한으로 공급하기로 했다.

한은은 이날 오전 금융통화위원회를 열어 환매조건부채권(RP) 무제한 매입과 공개시장운영 대상기관 및 대상증권 확대를 내용으로 하는 '한국은행의 공개시장운영규정과 금융기관대출규정' 개정안을 의결했다.

한은은 오는 6월 말까지 매주 1회 정례적으로 RP 매입을 해 시장의 유동성 수요 전액을 제한 없이 공급하기로 했다.

금리는 기준금리(연 0.75%)에 0.1%포인트를 가산한 0.85%를 상한선으로 설정했다. 모집금리는 입찰 때마다 별도로 공고한다.

한은은 또 공개시장운영 대상기관에 증권회사 11곳을 추가하고, 대상증권도 8개 공공기관 특수채로 확대했다.

RP 매매 대상 비은행 대상기관이 현행 5개사에서 16개사로 늘어나게 된다.

대상증권은 한국전력공사, 한국도로공사, 한국가스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철도공사,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수자원공사,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채권이 추가된다.
박태견 기자

댓글이 11 개 있습니다.

  • 14 0
    三星電子

    삼성전자는 4만5천원 밑에서만 분활매수하라/ - 4만5천원 이상은 분활매도하라

  • 0 0
    ㅋㅋㅋ

    지돈도 아닌거 푼다고 설레발이네,,,
    30년간 계속 풀던가 말던가,,,
    세금 쳐묵하면서 조낸 허접 일하시네,,,,

  • 5 0
    김어준뉴스공장200323 최배근교수

    일단 전국민에게 재난소득을 준 후에..
    고소득자는 코로나문제가 잠잠해진후 선별하여 세금등으로
    환수하는것이 행정의 혼선과 재난소득 누락을 막을수 있고..
    경제선순환을 시킬 타이밍을 놓치지않는 방법이다..
    트럼프가추진하는 재난소득1000달러는
    대략 1인당 120만원쯤..
    4인가족이면 500만원정도..

  • 4 0
    김어준뉴스공장200324미통당선대위

    원장이 한국국채 40조를 말했는데
    미통당이 추경대신 채권을 말하는것은
    남미국가들에서 국제투기자본(엘리엇)이 헐값으로 사논 채권을
    들고 와서 채권 액면가로 상환하라고 압박하여
    남미국가들의 기간산업을 탈취하는 전철을 한국이 따라하라는 말이되므로
    채권발행보다는..추경 40조를 하는것이 국가부도를 막는길이다..
    미통당은 국민을 바보로 생각하나?..

  • 4 0
    법인세 정상화(25%) 해야한다..

    미국법인세는 34~40%다.
    한국도 한국국채를 발행해야 매년 백조원의 재정적자가 매꿔진다.
    교통범칙금과 담배값 인상으로는 어림없다. 부동산가계부채가 뇌관이되서
    경기침체와 세수 공백이생기고 미국금리인상되면 외화유출되고
    한국채권가치하락으로 채권이자가 높아지다가(=선이자할인으로가격하락)
    아예 외국자본이 채권매입을 안해버리면..그게바로 국가부도다..

  • 2 0
    서민과 무관한 돈풀기

    금융기관과 대기업 살리기일뿐. 우리와는 무관한 일. 기업이 잘되야 서민도 물한방울 얻어마신다고? 지랄하지마라.

  • 0 0
    밑에 경제학도

    문베달창아
    너 전라도 어디 듣보
    전문대 수준 대학 다녔니?
    너도 최배근을 경제 석학으로
    모시는거지?

    수출과 내수로만 경제가 되면
    나라가 무슨 구멍가게란 소리냐?


    돈 풀면 그 돈이 공짜냐?

  • 3 0
    경제학도

    매우 잘 대처하고 있다. 수출이 어려운 상황에서는 반드시 내수를 진작해야 한다. 자한당이 정부의 발목만 잡지 않는다면 잘 되리라 본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