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김재원 난감 "필리버스터도, 의원직 총사퇴도 한계"

"책임질 상황이면 책임지는 게 마땅"

김재원 자유한국당 정책위의장은 12일 4+1이 공수처법-선거법을 강행처리하려는 데 대해 "현실적으로 필리버스터는 결정을 일정 시간 늦추는 효과밖에 없고, 의원직 총사퇴는 항의하는 수단밖에 안되고 만다"고 곤혹감을 토로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불교방송 라디오 '이성휘의 아침저널'과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하며 "더군다나 의원직을 사퇴하고 나면 국회의원으로서 할 수 있는 여러가지 대정부 비판이나 견제의 권능이 상실된다"고 한계를 시인했다.

그는 "고민이 많은 상황이고 이런 모든 상황을 동원해야하는 저희들의 처지가 답답한 것이 사실"이라면서 "결국 대화와 저항 등 모든 수단을 다해야하는데 (민주당이) 국회에서 표결을 통해서 결정하겠다(고 하고), 이미 여당으로부터 이익을 얻으려는 군소야당이 함께 움직이고 있어서 저희로서는 소수파가 틀림없다"고 덧붙였다.

그는 전날 예산안이 통과된 것을 놓고 신임 원내지도부 책임론이 거론되는 데 대해선 "책임져야 할 상황이면 당연히 책임지는 것이 마땅하다"며 "현실적으로 예상하지 못한 수준으로 무지막지하게 국회의장의 의사진행이 잔행되었고, 그 정도까지 나오리라고는 예상하지 못하는 것은 저희들의 불찰"이라고 고개를 숙였다.
강주희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6 개 있습니다.

  • 0 0
    심재처리 바꿔!

    다시 나경워니로 해라.
    구관이 명관이다.

  • 3 0
    쓰레기당

    친일친미 성조기 부대당아 너희들 수명 몇개월안남았다
    소각처분하는날만 기달려라 토착왜구 짭봉들아

  • 3 0
    참 재수없는 정치인

    오늘은 낮슬 안했노?

  • 5 0
    젤밑에 점찍이새끼 뒈져라

    그게 국익이다.

  • 8 0
    항복해

    포기하고 꿇어라!! 그것만이 살길이다!

  • 0 11
    막지못했다 할복해라 문재앙 죽여버려라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