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이해찬 "오후까지 시간 남았다. 타협 안되면 다수결로"

"한국당 필리버스터와 검찰의 무리한 수사는 개혁법안 막기 위한 것"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9일 자유한국당을 향해 "민주주의는 대화와 타협을 우선해야 하는 정치체제지만 끝까지 타협이 안되면 결국 다수결로 결정내려야 하는 체제이기도 하다"고 압박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오늘 원내대표를 선출하는 자유한국당에 당부한다. 본회의 개최까지 시간이 남았고 민주당은 대화와 타협의 문을 열어놓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게임의 룰인 선거법은 여야가 합의하는 것이 최선이며 다른 개혁법안도 합의처리가 우선이라고 생각해 왔다"며 "더 이상 기다릴 수 없어 오늘 처리할 예정이지만 최후의 순간까지 대화의 끈을 놓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총선을 앞두고 자유한국당이 민생법안을 인질로 잡고 있는 이유는, 검찰이 무리한 정치적 수사를 하는 이유는 개혁법안 저지를 위한 것"이라며 "개혁법안을 처리하면 자유한국당이 민생법안에 필리버스터를 할 이유가 사라져 민생법안 처리에 속도가 붙을 수 있고 검찰수사 역시 정상화될 계기가 마련될 것"이라고 공수처법 처리 의지를 재차 분명히 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도 "자유한국당이 필리버스터로 습격하는 바람에 국회와 국민은 너무 많은 대가를 치렀다"며 "해외파병 군장병을 비롯, 해외 진출기업, 돼지열병 피해농가 등 국민피해만 속출했다. 국민이 손해보는 일을 언제까지 계속할 수 없다. 결실의 순간이 왔다"고 가세했다.

그는 그러면서도 "마지막까지 대화의 끈을 놓지 않겠다"며 "한국당 원내대표가 선출되면 다시 대화에 나서겠다. 4+1 공조를 넘어 국회 전체 합의로 확장할 길이 없는지 찾아보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그러나 "약속이행과 원상회복이 대화의 대전제"라며 "본회의에 상정된 비쟁점 민생법안, 민식이법 등 법사위를 통과한 법안, 여야가 합의한 데이터3법 등의 처리가 대화의 시작"이라고 전제조건을 걸었다.
이영섭 기자

댓글이 10 개 있습니다.

  • 1 0
    그러니까

    자신 있으면
    주둥이 정치만 말고
    선거법과 공수처법
    원안대로 표결에 붙이라고

    누더기 법 만들어 지랄하지 말고
    니들이 개혁정신 있으면
    원안대로 표결에 붙이고
    책임지면 될거 아니냐?
    무슨 협상타령 나불대냐?

  • 3 4
    문재앙똥구멍세끼 아가리 찢어버려라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0 0
    이런빨갱쓰레기세끼야 씹세끼야 개세끼야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2 0
    국회

    국회 한국당 이자식들을 더기다리지말고 모든 안건 처리 해버려라

  • 0 0
    `

    `````

  • 3 0
    김어준뉴스공장 2019-11-26

    [ 20년간 수사를 했던 경찰의 증언 ]
    검찰이나 검찰친인척 주변부혐의를 발견하고
    아무리 열심히 수사해도..
    기소단계로 가기전에 전부차단되는 경험을 했고
    현재 입안된 공수처법도 일부에서 검찰의 직접수사권이
    남아있는 불완전한 개혁이지만..
    반드시 통과되야..전관협잡으로 100억대 수임료를
    받는 무소불위 사법협잡 적폐를 막을수있다..

  • 3 0
    그러니까 울산 검사가 고래고기 압수물

    30억원 어치를 왜 피의자에게 이유없이 돌려주냐고?..
    경찰이 검사를 수사하려고 하니까..
    해당검사는 해외연수한다고 도망쳐버리고..
    지금장난하나?..
    http://file.ssenhosting.com/data1/pb_25013/LIVE09.mp3
    [알릴레오 라이브 9회] 고래는 알고있다 (19.12.03)

  • 0 0
    `

    `````

  • 3 0
    그니깐 말만 들어도

    든든합니다.

  • 1 3
    그니까사케를왜쳐먹녀냐고빨갱이씹세끼야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