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심상정 "조국 청문회, ‘답정Yes’ ‘답정No’ 모두 거부"

"조국, 사법개혁 의지 의심하지 않지만 문제들 있어"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1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와 관련, "정의당은 ‘답정Yes’ , ‘답정No’ 모두 거부한다. 인사검증 과정을 꼼꼼히 지켜보고, 국민의 상식과 눈높이에 맞춰 판단하겠다"고 판단을 유보했다.

심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청문회 날짜도 잡기 전에 장관후보자의 ‘낙마’ 혹은 ‘입각’을 정해놓고 정치공세에 열을 내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특히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정치공방이 뜨겁다"며 "문재인 정부의 법무부 장관의 가장 중요한 소임은 누가 뭐래도 사법개혁이다. 저와 정의당은 조국 후보자의 사법개혁 의지와 능력을 의심하지 않지만 폴리페서 논란처럼 자신이 쳐놓은 그물에 걸린 문제들이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또 조국 후보자의 법무부 장관 임명이 민주당의 총선전략과 연계되어 있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있고 도덕적 검증도 남아있다"며 "이런 쟁점들에 대해 조국 후보자가 설득력 있는 소명을 통해 국민들을 안심시켜드릴 수 있기를 바란다"며 조 후보자에게 명쾌한 해명을 주문했다.
이영섭 기자

댓글이 5 개 있습니다.

  • 0 0
    문재앙

    정의가 없는 정의당 붕어가없는 붕어빵과 같다

  • 0 0
    `

    `````

  • 0 0
    `

    `````

  • 0 0
    `

    `````

  • 2 1
    다스뵈이다 74

    친일매국집단이 조국 법무장관후보자를 두려워하는 이유는
    보수층에서 조국 후보자의 지지율이 높다는것을
    알고있기때문인데..수년전부터 인터넷 게임커뮤니티와
    대학등의 친일네트워크를 통해 조국후보자를 비난하는
    여론조작을 하고있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