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다우지수 617p 폭락. '공포지수' 28% 폭등

"미중무역전쟁 무한정 지속될 수 있다", 월가 초긴장

중국이 600억달러의 미국산 수입품에 보복관세를 매기기로 하며 미중 무역전쟁이 격화되자 13일(현지시간) 미국 주가가 폭락했다.

이날 뉴욕증시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617.38포인트(2.38%) 폭락한 25,324.99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 719포인트까지 밀리기도 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지수도 69.53포인트(2.41%) 내린 2,811.87에 장을 마쳤다.

다우지수와 S&P지수 낙폭은 지난 1월 3일 이른바 '애플 쇼크' 이후로 4개월여 만에 최대 낙폭이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낙폭이 더 커 269.92포인트(3.41%) 폭락한 7,647.02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는 지난해 12월 4일 이후로 5개월여 만에 최대 낙폭이다.

종목별로는 캐터필러가 4.6% 급락하고 애플은 5.8% 내리는 등 수출의존도가 높은 기업들의 낙폭이 컸다. 업종별로는 경기 방어 업종인 유틸리티가 1.1% 오른 것을 제외하고 전 업종이 내렸다. 기술주는 3.71% 폭락했고, 산업주도 2.84% 내렸다.

시장의 불안감도 크게 커져,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공포지수'인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28.12% 폭등한 20.55를 기록했다.

<뉴욕타임스(NYT)>는 "미중 무역전쟁이 무한정 지속될 수 있다는 고통스럽고도 새로운 현실에 대처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미국의 중국산 수입품 가격이 전반적으로 인상되고 미국 소비자에게 전가되면서 소비위축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진단했다.

라덴버그탈만의 필 블랑카토 대표는 "이날 움직임은 앞으로 다가올 일의 전주곡"이라면서 "단기적으로 더 큰 변동성을 예상해야 한다"고 추가 주가 급락을 전망했다.

상대적으로 안전자산인 금 가격은 올랐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6월 인도분 금은 전 거래일보다 온스당 1.1%(14.40달러) 상승한 1,301.80달러에 거래를 마치면서 1,300달러 선을 웃돌았다.

채권시장에는 무역전쟁발(發) 경기둔화 우려가 확산됐다.이날 10년물 미국 국채금리는 장중 2.39% 선까지 떨어지면서, 초단기인 3개월짜리 국채 금리를 밑돌았다. 이같은 장단기 금리 역전은 경기침체를 예고하는 신호탄으로 여겨진다.
박태견 기자

댓글이 10 개 있습니다.

  • 0 0
    111

    일본도멸망으로포함되어잇는 nwo이잖니

    nwo 본격적시작으로 선언되엇지

    10월부터 시작하는 초강력한 금융발이시작하면 끔찍할거야

    그러니 2019.9월말까지
    주한미군철수 약속파기한
    도널드트럼프 미국이 2008년 리먼파산급으로 미국파산하면
    중단될수잇지만

  • 0 0
    멀었어

    장삿꾼 트럼프를 대통령으로 뽑았으니 잘 해주겠지, 뭐 그러냐, ㅇ여기저기서 싸움질이나 하면서 미국 경제 폭 망하게 하는 거지 뭐

  • 2 0
    기달려 ~ 봐

    미국 주가띄위기 수호신 트럼프놈이 또 트위터 날린다 ~

  • 1 0
    나창

    나창집 단골 한 놈이 들어와서 고약한 댓글질을...
    나체창여...

  • 3 0
    지지율 비교

    청와대 국민청원 기준

    민주당 지지자수 1,820,778 명
    자유당 지지자수 321,445 명

    민주당 지지율 85 %
    자유당 지지율 15 %

  • 0 1
    주식 살때네!

    졸라 많이 사둬!
    다시 올라 갈거야! ㅋㅋㅋㅋㅋㅋㅋ

  • 3 0
    박태견 사장아

    오늘도 제목 장난으로 사기치냐
    언제까지 인간되기를 거부할꺼냐
    제목 사기에 흔들릴 국민은 없다
    정신차리고 진실한 언론이 되거라

  • 1 5
    문베들

    또 남탓 구실 생겼네
    이제 경제 이명박근혜탓
    안통하자
    트럼프 시진핑 탓하며
    자위하겠네.
    그래 그게 소위 문베이고
    달창들이지.
    그래도 그나마 양심과
    이성적인 문빠는 양반이다

  • 0 0
    자식

    촐랑 보도

  • 3 0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