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경찰 "황하나 '경찰청장 베프' 발언은 홧김에 나온 것"

"'서장실 조사' 의혹도 사실 아냐…상황실 견학은 사실"

경찰은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31) 씨가 2015년 지인에게 '아버지가 경찰청장과 친하다'고 말했다는 내용을 조사한 결과 '홧김에 나온 발언'이었다고 밝혔다.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15일 서울 종로구 내자동 경찰청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황씨를 조사한 결과 '상대방이 대화 도중 부장검사를 운운하자 홧김에 이같은 발언을 했고, 사실상 아는 사람은 없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당시 황씨를 조사했던 수사관의 컴퓨터 IP 등을 조사한 결과 서장실에서 조사를 받았다는 의혹도 사실이 아닌 것으로 판단했다"고 전했다.

앞서 황씨는 2015년 한 블로거와 명예훼손 소송을 벌일 당시 지인에게 "우리 삼촌과 아빠가 경찰청장이랑 베프(베스트 프렌드)다. 남대문경찰서에서 제일 높은 사람과 만나고 왔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또 2015년 8월께 황씨가 남대문경찰서 상황실을 견학했다는 의혹에 대해서는 "황씨가 일반인 동행자와 함께 명예훼손 고소 때문에 경찰서를 찾았을 당시 큰 소리로 울고 있었다"며 "이에 경무과장이 달래려고 과장실로 황씨와 동행자를 데려갔고, 이후 황씨가 '상황실을 보고 싶다'고 해 데려가서 보여 준 건 맞다"고 설명했다.

다만 해당 경무과장은 황씨가 누구인지 전혀 몰랐다고 경찰은 덧붙였다.

한편 황씨가 마약 투약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을 당시 종로경찰서 지능범죄수사팀에서 수사를 담당했다가 현재 직무배제된 경찰관들에 대해 경찰은 "현재 이들에 대해 내사 중이며, 부실수사 정황과 유착 등은 앞으로 밝힐 예정"이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댓글이 12 개 있습니다.

  • 0 0

    상황실 보고 싶다고 하면 보여주는 거였냐?

  • 18 0
    춘하추동

    경찰이 황하나 대변인이구먼.,..
    이 건은 검찰이 수사해야 한다.
    적폐경찰 적폐판사 적폐검사 적폐변호사브로커 처단하는 특위가 필요하다.

  • 15 0
    그래서

    경찰 니들에게 수사권 주면 안된다는 생각으로 돌아섰다.

  • 3 0
    하이고 뱃가죽이야~~

    우리 모두 경찰서 견학 갑시다~~
    견학 안 시켜주면 큰 소리로 울어버립시다~~

    애새키들 변명이 넘 성의가 없다....

  • 1 0
    경찰개그 포에버~~

    경창청장 베프란 발언은
    경찰 직위를 잘 모르는 피고가 헛갈려 말한 것이다..

    사실은 경찰청장이 아니라 교통순경이 베프로 밝혀졌다...

  • 0 0
    야이누마야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1 0
    푸하하

    옛날 얘기지만 상당히 청렴하다고 소문난 경찰 자식도 대학때 자가용 끌고 룸살롱 들락거리더군

  • 1 0
    .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0 0
    경찰의 지록위마

    말인가 사슴인가. 다리네개고, 뿔이 있지만, 말이다.

    경찰왈, 무엇 무엇 해주었지만 연관이 없다/ 왜 연관이 없나.
    그냥 연관이 없다.

    그럼, 경찰이 연관이 있다고 할것이냐. 니같으면 연관이 있다고 할것이야.
    니 밥줄이 끊기는데, 당연히, 무조건 ,,,,,,,,,,,,,, 아마 지금 현직에 있것지.

    이수사도 지휘하고 있것지

  • 23 0
    당연하지

    당연하지. 경찰청장과 어떻게 베프를 먹냐.
    하인이나 머슴으로 부리지.

    잘못알고 있었음. 경찰를 생각해서 베프라고 한것인데, 원래는 종이지
    돈에 휘둘리는 종.

    베프말고, 종이나 머슴을 찾으면 나올 것인데///

  • 1 1
    역시

    우리 이니 시대 경찰답게
    얼버무리고 뭉개는 데는 역대급이시네.

  • 20 0
    ㅎㅎ

    경찰최고위층 관련해서 나온 발언들은 죄다 커트커트커트네 ㅋㅋㅋㅋ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