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바른미래 "대화 불씨 살려나가야 하는 게 우리 숙명"

"文대통령 발걸음 많이 무거울 것"

바른미래당은 13일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3차 북미회담 용의를 밝히면서 올 연말로 '대화 시한'을 못박았다. 대화 용의는 다행으로 생각하며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종철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그러나 자신은 물러설 의사가 없이 용단을 촉구하는 북한의 태도는 유감"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북한은 대화에 집착하지 않겠다는 점도 분명히 했다"면서 "김정은 위원장은 핵무기를 가지고는 국제사회의 정상국가로 나설 수 없으며, 북한 주민을 행복하게 살도록 할 수도 없음을 올바로 직시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한국에 대해서도 중재자, 촉진자 행세를 말라 했다"며 "문재인 대통령이 한미정상회담을 마치고 돌아왔다. 대통령의 발걸음이 많이 무거울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는 그러면서도 "대화의 불씨를 살려나가야 하는 것은 우리의 숙명"이라며 "북한의 입장을 통한 '북핵 현실'을 냉정하게 인식하고 대한민국의 안보와 한반도 평화를 위한 고도의 해법을 찾아나가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지율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6 개 있습니다.

  • 2 0
    적폐*참수

    나베년 아가리에 후쿠시마 수산물 쳐넣읍시다

  • 3 1
    어벙이는 뒤통수치기와 쇼뿐인데

    정은이가 만나주기나 할까
    함량미달인줄 이제 알아버렸는데 ?

  • 0 0
    '

    '''''

  • 0 0
    '

    '''''

  • 0 0
    다스뵈이다 57

    [1]
    20140416일 9시43분경 해경1명이 세월호3층 안내데스크로
    들어간 촬영된CCTV사진이 있고 그때 안내데스크에서 탈출
    방송만 했다면 승객들이 생존할수 있었는데 이것 마저도 안했다.
    [2]
    원전보일러에 망치등 이물질과 원전보호벽 균열외에
    수백가지 안전기준위반으로 17조원의 손실과 가동중단
    있었는데 자한당은 이것이 산불원인이라고 거짓말하고있다..

  • 1 0
    야수의 심정으로 탕탕

    대화는 사람하고 하는 것이다. 개정은은 사람이 아니기 때문에 대화가 통하지 않는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