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나경원 "文대통령 기자회견 보니 특검법 더이상 미룰 수 없어"

"文정부 경제정책은 사람 중심이 아닌 사람 잡는 정책"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0일 문재인 대통령이 신년 기자회견에서 김태우 수사관의 의혹 제기를 일축한 것과 관련, "특검법 발의를 더이상 미룰 수 없다"고 발끈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문 대통령이 오늘 김 수사관에 대한 질의응답에서 '자기가 한 행위에 시비가 벌어진 것에 불과하다, 검찰 수사에서 밝혀질 것이라고 했는데 수사 가이드 라인이 아니냐"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문 대통령이 신재민 전 기재부 사무관에 대해 '자기가 보는 좁은 세계 속의 일을 갖고 문제가 있다고 판단한 것'이라고 말한 것과 관련해서도 "용기있는 폭로를 치기로 폄훼했다"며 "대통령 중심의 권위주의적 세계관"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문 대통령이 사람중심 정책 추진을 고수한 데 대해서도 "시중에 '이 정부 경제 정책은 사람 중심이 아니라 사람 잡는 경제 정책'이라는 말이 있다"며 "경제정책을 끝까지 고치지 않겠다고 말한 것을 보면서 대통령은 정말 불통이란 생각이 들었다"고 힐난했다.

그는 아울러 "외교현안도 남북관계에만 매몰되었는데 아주 단순하게 보시는게 아니냐"며 "한미, 한일, 한중 관계를 어떻게 할 것인가에 대해선 한마디 언급도 없었고, 비핵화도 북한 비핵화를 겨우 꺼내놓긴 했는데 본문을 보면 한반도 비핵화만 얘기했다"고 비난했다.
강주희 기자

댓글이 14 개 있습니다.

  • 2 0
    당신을 보고 있자니..........

    적폐 청산을 더 열심히 할 수밖에 없다는 생각이 든다.

  • 0 0
    나, 주어 읍따~~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3 0
    나, 주어 읍따~~

    아무말이나 찌껄이는.... 오만방자 함이 찌르는 도다!
    나 주어 없다고 말할 때의 그 뻔뻔함. 잊을 수 없어.

  • 5 0
    적폐들이 날뛴다

    터진 입이라고 함부로 나대지 마라.
    너희들 때문에 국민들 많이 힘들었다.
    빨리 총선이 와야 하는데...
    적폐들이 아직도 국민들 스트레스 받게 하니
    정말 죽을 맛이다.
    눈앞에서 좀 사라져주면 안되겠나?

  • 5 0
    적폐*참수

    다음 총선에서 모조리 척살해야 한다.
    인간의 탈을 쓴 놈들이 하는 짓거리가 금수만도 못한 짓을 태연하게 한다.

  • 8 1
    아베열공 벤치마킹하더니

    하는짓마다 아베시럽네
    그르케 끝까지 쭈우욱 밀고 나가라
    나가 나가 나가 나가

  • 7 0
    응답하라 노회찬...

    아~노회찬 당신이그리운건
    무었인가요?
    당신의 촌철살인이 그립네요.
    아 ~노회찬...

  • 0 0
    '

    '''''

  • 4 0
    검찰, 양승태 11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
    http://www.viewsnnews.com/article?q=165012
    추신 : 국회해산은 김기춘이 프랑스헌법을 배껴서만든
    유신독재 박정희의 꿈이었다..
    김기춘과 박정희의 적은 민주주의였으므로..
    예천군 기초의회가 문제 아니라..의회민주주의를
    오염시킨 자유한국당 기초의원이 문제이므로..
    의회해산을 말하는게 바로 알바들이다..

  • 0 0
    '

    '''''

  • 6 0
    적폐*참수

    다음총선에서 작살이다,,토착왜구당

  • 9 0
    올해

    그래잘한다!계속해서그렇게해!
    나씨 아주잘하고있다!
    그러다 다음총선에서 맛좀보아라!

  • 13 1
    알맹이가

    잘한다 저래야 망한다

    저게 원내대표 수준이냐? 그냥 귤파는 시장 아지매가 더 똑똑하겠다

    ㅋㅋㅋㅋㅋㅋ니들도 불쌍

  • 16 0
    주어도 없고 영혼도 없는 정치인

    사학재벌의 딸로
    사회의 양지만 살아온 여자
    오죽하면 명박이 같은 천하의 사기꾼을 방어한다고 나섰을 꼬
    한 시대를 살아간다고 하기에 부끄러운 여자로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