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이준석도 바른미래당 당대표 경선 출마

"당원들, 공천갈등 일으킨 자들에 분개", 안철수계 정조준

이준석 바른미래당 전 서울 노원병 지역위원장도 9일 당대표 경선에 출마했다.

이 전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통해 "다른 후보들의 출마선언문들을 읽어봤다. 뼈를 깎는 노력이 필요한데 왜 전부 다 때를 밀겠다고 하는가"라며 "전당대회 치르면서도 알량한 당내 기득권 눈치를 보며 제대로 된 개혁안 하나 못 내는 나약한 분들이 어떻게 당을 살리느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공천 과정에서 비상식적인 행태를 보이는 모습들, 쥐꼬리만한 권력에 태도가 변하는 사람들, 내가 남을 밟아야만 올라간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에게서 보여주는 모습이 경험이고 경륜이라면 저는 단 하나도 배우고 싶지 않다"며 "오히려 그들과 싸울 것이고 지금까지도 싸워왔다"며 세대교체를 주장했다.

그는 그러면서 ▲공직후보자 적성평가 도입 ▲비례대표 전원 토론 토너먼트로 선출 ▲중앙당 산하 여성위원회-청년위원회-장애인위원회 해체 등의 공약을 제시했다.

그는 기자들과 만나서도 "과연 혹시라도 정당개혁에 진정성을 가진 후보가 있느냐를 보고 만약 그런 후보가 있다면 연대할 생각도, 같이 고민할 생각도 있었는데 지금 보면 전혀 그런 후보가 안 보였다"며 "그런 상황 속에서 출마의 생각에는 변함이 없었지만 더더욱 외롭게 가겠다. 강제로 세대교체를 시켜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그는 손학규 전 대표에 대해선 "사실 정계개편을 염두에 두고 움직이는거 아닌가 할 정도로 더불어민주당 얘기를 많이 하고 있다"고 힐난했고, 하태경 의원에 대해서도 "일관된 안보관이나 정책을 갖고 있다고 단언하긴 어렵다"고 견제구를 날렸다.

그는 특히 안철수계에 대해선 "가장 큰 책임은 이번 지방선거에서 공천갈등을 일으킨 자들에게 있다. 지금까지 당원들은 분개하고 있다"며 "(공천파동을 일으킨) 그 자들이 사과없이 넘어가는 것에 당원들이 분개하고 있다"고 질타했다.
이지율 기자
daum

댓글이 9 개 있습니다.

  • 1 0
    정치 미아들

    1호 칠수 2호 손소조 3호 이준석 계속 태어났다 미아 되는 군화!

  • 2 0
    준석이 넌 좋다.

    그런데
    어떻게 새누리당에 들어갔냐?
    내 생각엔
    정상적인 사람이라면 절대 새누리 박근혜와 함께 할 수 없거늘.

  • 2 0
    젊다고 다 참신한 것은 아니다

    그래도 한번 해봐라 팍팍 밀어주께

  • 1 0
    푸롱

    당대표..나도 함 해보고싶네...~~~ ^^

    그쪽 당원이 아니라서... 아쉽다... ^^

  • 5 0
    류촉새

    애나 소나 ㅎㅎㅎ
    헛웃음만 ㅎㅎㅎ

  • 0 6
    이준석 욕하는 진보들이

    이준석나이 거론하며 욕하면 자기모순이다.
    그러는 이면에는 잘배운 사람에 대한 분노심이다.

  • 0 0
    '

    '''''

  • 3 0
    기무사-국회의 계엄해제시도시 조치사항

    당정 협의를 통해 국회의원 설득 및 "계엄해재 건" 직권상정 원천차단
    여당(현재 자한당)을 통해서 국회의원들이 "계엄해제" 의결에
    참여하지 않도록 유도..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
    CNTN_CD=A0002460174&PAGE_CD=ET001&BLCK_NO=1&CMPT_CD=T0016

  • 5 0
    가짜보수는 이제 더이상

    나올 사람도 없는것 같다..
    차기대선후보가 없으므로..
    친위쿠데타를
    해결책으로 생각한것이고..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