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드루킹 특검, 김경수·노회찬 계좌추적 착수

김경수·노회찬 관련 의혹 전면 부인

'드루킹' 김동원(49·구속)씨의 댓글조작 의혹을 수사하는 허익범 특별검사팀이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에 대한 계좌추적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11일 사정 당국에 따르면 특검팀은 최근 서울중앙지법에서 계좌추적 영장을 발부받아 이들 명의로 된 금융기관 계좌 등의 최근 수년간 거래 내역에서 드루킹 일당과 관련 있는 자금 흐름이 없는지 확인하고 있다.

특검팀은 드루킹이 김 지사에게 오사카 총영사 인사청탁을 하고, 당시 보좌관 한모(49)씨에게 뇌물 500만원을 건넨 것과 관련한 자금 흐름을 우선 추적할 것으로 보인다.

특검팀은 돈을 받았다는 한씨가 김 지사에게 금품을 일부라도 건넸는지, 제삼자를 경유한 수상한 거래가 없는지 등을 살펴보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드루킹과 그가 이끄는 경제적공진화모임(경공모) 회원들이 김 의원에게 후원한 2천700만원의 정치자금이 김 의원 개인 계좌로 섞여 들어갔거나, 그 외의 다른 자금을 후원한 정황은 없는지 등도 따지는 것으로 전해졌다.

노 원내대표와 관련해서는 2016년 총선을 앞두고 드루킹이 5천만원을 불법 정치자금으로 제공하지는 않았는지 확인한다는 방침이다.

당시 검찰이 수사했던 이 사안은 경공모 계좌에서 거액의 현금이 출금됐지만 실제로 노 원내대표 측에 돈이 전달되지는 않았다는 이유로 드루킹에게 무혐의 처분이 내려졌다.

그러나 특검에 앞서 댓글조작 의혹 수사한 경찰은 경공모 계좌로 4천여만원의 뭉칫돈이 시차를 두고 입금된 사실을 파악하고, 노 원내대표 측에서 실제로 금품을 수수했다가 반환한 것은 아닌지 의심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검팀이 김 지사와 노 원내대표에 대한 강제수사에 나서게 된 것은 경공모의 '금고지기'로 불리는 '파로스' 김모(49)씨의 관련 진술이 결정적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파로스는 2017년 9월 김 지사 보좌관 한씨를 직접 만나 500만원을 전달한 혐의를 받는 인물이다. 작년 총선 당시 경공모로 입금된 4천여만원의 뭉칫돈도 그의 명의로 된 계좌가 출처였다.

김 지사와 노 원내대표는 참고인 신분을 유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경찰·특검 수사 과정에서 불거진 이 같은 금품 관련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있다.

특검 관계자는 "특정인에 대한 수사 진행 사항은 확인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댓글이 16 개 있습니다.

  • 1 0
    노회찬의 말은

    신뢰가 가지만
    김경수는 글쎄?

  • 1 1
    한빛농사꾼

    .

    문재인은

    대한민국헌뻡을 무참히 파괴하고

    이번 경선과 대선에

    조직쩍 불법 부정선거 해도 된다아~

    킹크랩, 메크로 사용하는 드루킹의 졸개 문빠들이

    조직쩍으로

    조직쩍 불법 부정선거 참 나쁜짓 핸 주범 문재인을 무조껀 보호해 주니까~

    여기에 불만엄찌?

    정의감에 불타는

    준법정신에 투철한 똑똑하고 현명한 마음씩 착한 촛불 궁민들이여~~~

    .

  • 0 0
    뷰스앤 뷰스에게 부탁 드린다.

    제발,이 글을 1 주일동안 만 대문에 글에 올려 주시길.

    아시잖나?
    드루킹은 누가 고발했고, 신속하게 구금 시켰는지.
    바로 민주당이고,
    그런 민주당이 드루킹의 댓글질 혜택을 가장 많이봤고,
    심지어 문재인하고 사진도 찍었잖나?

    이렇게 중차대 한 사건에 반찬으로 상위로 올려진 노회찬을
    보호 하기위한 여론을 들을 필요가있다.

    이것이 보도의 순기능이다.

  • 2 3
    국민이 보호해야 할 유일의원은

    노회찬이다.
    노회찬을 걸고 들어가는것은 노회찬을 희생양으로 삼기위한
    맛걸이다.

    노무현 송장파, 장례식장파 들의 오만 방자함에 독기눈뜰 차례다.
    부엉이회라는 이름의 뜻을 아시는가?

    한마듸로 부엉이 노무현시체 파먹는소리 하더니,
    그의 괴수 전해철은 김경수를 보호하기 위해 국민우상의원
    노회찬을 끼어 넣었다.

    김경수를 위해 이재명을 걸고 들어가더니. 이젠?

  • 15 0
    민생관련 적폐도 청산되길 바란다

    ○ 현 정권의 모토
    '기회의 균등’.‘과정의 공정’.‘결과의 정의’

    ○ 성동구청은 불법인허가ᆞ 사주
    ○업자와 마장동대표들이 짜고
    동대표는 수백가구 난방비 무단갈취
    업자는 변호사 동원,멀건대낮에 공갈협박.노략질
    ○믿을곳없어 마지막으로
    국가인권위원회에 신고했더니
    사인(私人)간에 벌어진 일 이라더라

    ●문재인정부, 국민들이 기댈 수 있었으면 좋겠다

  • 2 0
    털어라

    깔끔하게털고가자
    김.노.두사람한국정치에큰자산이다 털어봐라.머안나온다.
    특검이라니?,깜냥도안되는거특검?공수처반대하는개검들니들만조진거다개떡검놈둘....

  • 21 0
    왜 노회찬을 엠병

    모르고 받았느지는 모르겠지만
    노회찬만큼만 해라 말도 안되는짓거리다
    국회의원 특수비도 반환하는 사람이다
    이런국회의원이 어딨냐
    어떻게 사람을 죽일지 모르겠지만 노회찬은 손대지마라

  • 3 1
    바둑이 둘킹 게이트

    겉으로 온화한듯, 번지르르한 사람들 믿지마라.
    청와대 쫌생이들, 둘킹 추천한 변호사를 오사카 총영사 시켜주지. 전문성도 없는 넘을 임명했더만. 바둑이 둘킹 게이트가 더 본질적인 이름이지. 둘킹일당으로 몰아 꼬리짜르기 하려고. 둘킹은 바둑이가 지난 날 한 일을 알고있다.

  • 24 2
    노회찬

    특활비 없애기에 앞장서니 여야 모두에게 귀찮은 돌맹이구나~ 노회찬 말 잘하고 똑똑하긴 하지. 그나마 항암 바이러스를 죽이면 저 국회 암덩어리 세포는 누가 억제할까?

  • 0 0
    '

    '''''

  • 1 1
    기무사업무에 계엄령없는데 보고도안함

    <기무사업무>
    군내 군사기밀의 보안·관리
    군 내 주요 범죄수사
    군사 정보, 정보 보안 및 방첩업무
    군 관련 첩보의 수집·작성 및 처리
    정보 작전 방호 태세 및 정보전(情報戰)지원
    군사법원법 제44조제2호에 규정된 범죄의 수사에 관한 사항
    정보통신기반 보호법 제8조에 따라 지정된 주요정보통신기반시설 중
    국방분야 주요정보통신기반시설의 보호지원
    통신 감청업무

  • 0 0
    '

    '''''

  • 2 1
    닭순실의 굿판

    닭순실의 굿판

    https://blog.naver.com/nada5582/220861917741

  • 0 1
    드루킹이

    뭐여???

  • 26 4
    뭉게구름

    한나라당 새누리당 매크로 댓글 작업은 특검은 언제 하냐

    민간인보다 정당의 매크로 댓글 작업이 더 위중하고 더 큰 사안이다

  • 25 1
    계엄지시순서 : 순실이 -> 팔푼이

    (((( 팔푼이와 순실이의 대포폰 해외통화 )))

    순실이 : 계엄해!

    팔푼이 : 뭐? 계헌하라구?

    순실이 : 계엄이라니까! 계엄

    팔푼이 : 뭐? 계헤엄 이라구?

    순실이 : 에효 멍충이 븅신뇬,,,,,자기가 아직도 공주인줄아네

    ,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