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민주당 "북미회담, 현대사에서 가장 중요하고 위대한 순간"

"文대통령 중재노력이 세기의 회담으로 이어질 수 있었다"

더불어민주당은 12일 북미 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사상 최초의 북미정상회담은 그 역사적 무게감만큼이나 현대사에서 가장 중요하고 위대한 순간으로 기록될 것"라고 높게 평가했다.

백혜련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 브리핑에서 "오늘에 이르기까지 지난 6개월은 참으로 파란만장했고 기나긴 우여곡절을 지나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특히 회담 추진 과정에서 위기가 발생했을 때에도 ‘운전대’를 놓지 않고 평화의 불씨를 되살린 문재인 대통령의 중재 노력이 세기의 회담으로 이어질 수 있었다"고 문 대통령의 역할을 강조했다.

그는 "특히 트럼프 대통령의 기자회견에서도 확인됐듯이, 완전한 비핵화에 대한 확실한 검증에 합의가 이루어진 것은 기대 이상의 성과라고 평가한다"며 "또한 북 미사일 엔진실험장 폐쇄 약속 등 합의문의 내용을 넘어 굉장히 세세하고 구체적 실천방안까지 논의하고 합의를 한 것은 향후 후속 회담의 기대감을 높인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야당을 향해선 "야당 역시도 ‘위장 평화쇼’라고 폄훼하고, 재뿌리는 행위가 아니라 새로운 시대가 도래했음을 인정하고 초당적인 협력을 해주길 당부 드린다. 국민과 국익을 생각하는 야당의 모습을 기대한다"고 협조를 당부했다.
이영섭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0 개 있습니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