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트럼프 "12일 김정은 만나겠다. 종전선언 나올 수도"

김영철 만나 '김정은 친서' 전달받아. "매우 좋고 흥미로왔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대통령은 1일(현지시간)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을 만나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친서를 전달 받고 장시간 면담한 뒤 6.12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개최를 확정 발표했다.

이날 오후 1시15분부터 백악관에서 시작된 면담은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배석한 가운데 오후 2시 35분까지 80분에 걸쳐 이뤄진 것으로 전해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 부위원장과 면담 후 백악관 집무동 밖에까지 나와 김 부위원장에게 차량 탑승을 안내, 면담 성과가 만족스러웠음을 시사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 과정에 몇분에 걸쳐 통역을 사이에 두고 김 부위원장과 대화를 나눴고, 북한 최강일 외무성 북아메리카국 국장대행과 김성혜 통일전선부 통일전선책략실장과도 악수를 나누기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면담후 기자들과 만나 "일이 잘 진행됐다"며 면담 성과에 대만족을 나타낸 뒤, 6.12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개최를 확정 발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2일 김정은 위원장과 만나겠다"며 "이날 회담에서 빅딜이 있을 것"이라고 북미정상회담에서 성과가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트럼프 대통령은 특히 "북미정상회담에 앞서 종전 논의가 있을 것"이라며 "오는 12일 싱가포르 회담에서 한국전쟁 종전선언이 나올 수 있다"며 남북미 종전선언 가능성을 강력 시사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면서 "한국전쟁의 종전선언은 역사적으로 아주 중요한 일"이라며 "우리가 70년이 된 한국전쟁의 종전을 논의한다는 것을 믿을 수 있느냐"고 기자들에게 반문하기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그것에 대해 얘기를 나눴다"며 "그럴 수 있다. 지켜보자"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 부위원장이 전달한 김정은 위원장의 친서에 대해선 "매우 좋고 흥미로웠다"고 만족감을 나타내면서도 "사실 아직 읽진 않았다"며 구체적 내용 공개를 거부했다.

그는 "김정은 위원장이 비핵화에 전념하고 있다고 믿는다"며 "북한도 비핵화를 원하는 것을 알고 있다. 그들 역시 국가로서 발전하기를 원한다. 우리가 그들에게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면담에서 대북 제재 문제도 논의됐음을 밝히며 "북한에 '최대의 압박'이라는 용어를 더는 쓰길 원하지 않는다"며 "대북 제재를 해제하는 날을 고대하고 있다. 회담이 진행되는 동안 새로운 대북제재를 가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그는 북한 인권 문제가 논의됐느냐는 질문에 대해선 "인권은 논의되지 않았지만 언젠가는 논의될 수 있다"고 답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면서 "우리는 (회담일에) 서명하지 않을 것이다. 12일에 어떤 것에 서명하지 않을 것이다. 우리는 프로세스를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단 한번의 만남으로 모든 일을 해결할 수는 없다"며 "어쩌면 두번째, 세번째 만남이 있을 수도 있고 어쩌면 아무것도 없을 수도 있지만 한 가지 말할 수 있는 것은 잘 되고 있다는 것"이라며 김 위원장과의 추가 회담을 시사하기도 했다.

6.12 싱가포르 회담에서는 우선 큰 틀의 합의만 도출하고 구체적 비핵화 및 체제보장-보상 협상은 추가회담을 통해 논의할 수 있음을 시사한 셈이다.
박태견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9 개 있습니다.

  • 0 0
    까치

    나는 매우 유감이다!
    트럼프 하는 언행은 마치 은전을 베푸는 것 같은 행태를 보이고 있다는 점이다.
    나만 그런지는 모르겠으나,
    북핵이 언제 남한이나 이를 넘어 중국과 일본 등 동북아만의 위협이었던가!
    미 본토까지 위협한다고 미국 스스로가 인정해서 그 난리를 쳤던것이다!
    헌데,
    북핵은 북한이 없애고 돈은 한국이 내고 미국은 굿 보고 떡 먹는 것으로 끝낸다?

  • 2 39
    내 일생 개한당 전멸을 위하여

    문달래꽃

    재앙보기 역겨워
    탈조선 하실 때에는
    말없이 고이 보내 드리오리다.

    문캠의 조작단
    드루킹
    편지써서 가실길에 뿌리오리다.

    가시는 걸음걸음
    놓인 편지를
    사뿐히 즈려밟고 가시옵소서

    재앙보기 역겨워
    탈조선 하실 때에는
    죽어도 아니 악플 달으오리다.

  • 11 1
    1953년 7월 27일의 완성

    1. 1953. 7. 27. 정전협정을 미제 제대로 이행했다면 이땅에 분단의 고통과 통한의 세월이 없었을것이다. 2018.6월 북측의 핵무력완성으로 미완의 완성이 이뤄진다.
    2. 핵보유국간에 일방적핵폐기는 없다. 한반도비핵화와 전세계비핵화의출발점이다.
    3. 미제는 한국전쟁의 민간인학살과 70년간이어져온 제재에대한배상금/종전선언국교정상화와 철군이 뒤따른다.

  • 32 5
    문재인대통령님

    진심으로 존경합니다
    똥파리들이 개솔해도 개무시하고 쭈욱 전진입니다
    어차피 지방선거로 소멸될 인간들 ㅋㅋㅋ

  • 10 6
    트럼프 재평가

    그동안 트럼프 인성이 나쁘다니 뭐니 평가했었는데 기레기들이 저지른 엄청난 오판이었다

  • 21 0
    再造山河

    북한은 우리에겐 조상이 남겨준 신대륙과 같다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으로 평화체제가 구축되면
    남북경협을 통하여 남북이 윈윈하는 경제 번영을 이룰 수 있다
    남북은 결국 세계 경제대국으로 갈 것이다
    현재 전세계적인 문제이자 우리의 문제인 일자리도 엄청나게 창출될 것이다
    이런 신대륙을 주변4강국인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에게 빼앗겨선 안될 것이다

  • 54 0
    지나가는 나그네

    두 정상간의 만남을 앞두고 전에 없이 북미관계가 잘 될 것같은 희망이 보인다. 이번 만남에서 비핵화에 집중해서 큰 진전이 있기를 바라고 북미관계 개선을 통해 다시는 군사대결적 과거로 돌아가지 않을 합의를 끌어냈음 좋겠다. 트럼프와 김정은 파이팅!!!

  • 63 0
    자손만대의 복이다!

    끝까지 돌다리를 두드려가면서...
    그러나 과감하게 진행하자.
    남,북,미가 함께 종전선언하는 모습을
    생각하니까, 너무 설레이고 기분이 좋다!
    남북이 평화롭게 공존하며
    경제발전을 이루는 것,
    이것은 자손만대의 복이 될 것이다.

  • 71 2
    파랑새

    입맛 다시자
    절대로 과거회귀가 돼선 안된다
    우리의 후손들에게
    최고의 선물이 되겠금하자
    화이팅 문재인정부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