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엘런, '마지막 미연준 회의'서 금리동결

파월 취임후 3월 추가 금리인상 가능성

미국연방준비제도(Fed)가 31일(현지시간) 기준금리를 동결했다.

미연준은 이날까지 이틀간 통화정책회의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열어 만장일치로 이같이 결정했다.

미연준은 지난해 12월 회의에서 연방기금 금리를 1.25~1.50%로 0.25%포인트 인상한 바 있어 이번에는 금리 동결이 예상됐었다.

그러나 미연준은 회의 후 발표한 성명에서 "올해는 물가상승률이 위로 올라갈 것"이라며 중기적으로 2% 부근에서 안정화할 것으로 예상해, 시장에서는 오는 3월 FOMC 회의에서 추가 금리 인상이 단행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편 이날 정례회의는 재닛 옐런 연준 의장이 주재하는 마지막 FOMC 회의로, 옐런 의장이 주말에 퇴임하며 제롬 파월 연준 이사가 후임 의장에 취임해 통화정책을 지휘하게 된다.
박태견 기자
daum

댓글이 2 개 있습니다.

  • 0 0
    사드배치에 이어서

    Fta까지 미국 이익을 위해 한국의 혈관을 막이버리면 그 결과는 미국에 영양공급이 막혀 최종 피해는 미국에 돌아간다. 멍청하고 또 멍청한 트럼뿌웅ㅇ@~~

  • 1 0
    달러 걷어들여

    미금리인상은 3월 6월 9월 12월 가곘지
    미연준이 미 경제 회복세가 더딜것이라고 예상했네
    달러 약세 원화강세는 지속적으로 가네
    현상유지는 계속이고 한국도 그냥 이대로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