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정현 "16강전부터 진통제 맞았다...양발 모두 손 쓸 수 없었다

오른쪽 치료 불가 상태서 왼쪽도 악화…"부상도 경기 일부"

호주오픈 테니스대회에서 기권으로 결승 진출에 실패한 정현(58위·한국체대)은 16강전부터 발바닥 물집으로 진통제를 맞고 경기에 임했으며 4강전에서는 부상이 악화해 더는 손 쓸 수 없는 사정이었다고 밝혔다.

정현은 26일 4강전 경기 후 공식 기자회견에서 발바닥 물집으로 진통제를 맞고 출전했다며 급작스럽게 기권할 수밖에 없었던 속사정을 상세히 소개했다.

정현은 기자회견에 맨발에 슬리퍼를 신고 나왔다.

정현은 "이미 경기 전에 오른쪽 물집이 심해 생살이 나올 상황이어서 더는 치료할 수 없었다"며 "왼쪽은 사정이 조금 나아 테이핑하고 출전했으나 경기를 하면서 왼발도 오른발 느낌이 날 정도로 부상이 더 심해졌다"라고 말했다.

진통제 투혼으로 16강전 노바크 조코비치(14위·세르비아)전과 8강전까지는 어느 정도 효과를 봤으나 부상이 손 쓸 수 없을 정도로 악화하면서 경기를 계속할 뾰족한 방법이 없었다는 것이다.

그는 "많은 팬과 위대한 선수 앞에서 제대로 뛰지 못할 거라면 아쉽지만, 기권하는 게 낫다고 판단했고 호주오픈은 여기까지라고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또 기권하는 것이 "좋지는 않다"면서도 "경기의 한 부분"이라고 말했다.

그는 그동안 투어대회 중 부상으로 기권한 기억은 없다고 덧붙였다.

정현은 지난 2주간 세계 최고 선수들과 경기한 만큼 좋은 경험을 했다며 앞으로 더 나아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올해 성적 목표는 이미 달성한 만큼 몸 관리를 잘해 부상 없이 올 시즌을 마치고 싶다는 희망을 피력했다.

그는 위대한 선수들로부터 톱10으로 평가받고 있다는 평가에 대해서는 "이제는 실력으로 증명해야 한다"고 힘줘 말했다. 또 한국뿐만 아니라 아시아 선수들에게 꿈을 심어준 것이 소득이라고 덧붙였다.

정현은 이날 '테니스의 황제' 로저 페더러(2위·스위스)의 높은 벽에 고전하다 1세트를 1-6으로 내주고, 2세트 게임스코어 2-5로 뒤진 상황에서 경기를 포기했다.

그는 게임스코어 1-4까지 벌어진 이후 메디컬 타임아웃을 부르고 왼쪽 발바닥 물집을 치료하는 등 힘겨운 모습을 보인 뒤 끝내 경기를 이어가지 못했다.

상대인 페더러는 '테니스의 황제'다운 품격을 보여줬다.

페더러는 경기 직후 코트 인터뷰에서 "(정현이) 2세트 들어 움직임이 둔화했다. 뭔가 문제가 있을 거로 생각했다"며 "나도 부상을 안고 뛰었을 때 얼마나 아픈지 안다. 멈춰야 하는 순간이 있다는 것도 안다. 이렇게 결승에 올라가고 싶지는 않았다. 아쉽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댓글이 20 개 있습니다.

  • 2 0
    장장

    정현 장하다
    대한민국 국격을 올렸네
    이명박그네 보다 백배 천배 훌륭하십니다
    화이팅~~~~

  • 2 0
    주사아줌마

    정현 최고!!
    언제나 응원합니다.

  • 3 0
    dootertte

    정군의 실력과 정신력 그리고 성실성은 나무랄데 없다.
    장래가 보장되는 선수인데, 단 하나 체중을 줄여야 한다.
    90kg에 육박하는 체중으로 발바닥에 하중을 싣고 코트를
    2시간 이상 누비면 발바닥은 망가질 수밖에 없다. 체중을 줄이고
    근력운동을 병행 하라.

  • 2 0
    다음

    빨리 회복해서
    다음 기회에는 꼭 우승하기를

  • 2 3
    푸하하

    김용희 감독의 명언이 있다.
    부상이 잦은 선수는 프로가 아니다

  • 0 5
    가상화폐의 진실

    문구라 정권에서
    중기청 홍쫑학이 400억
    국민연금 26억
    가상화페 펀드에 투자했다고 하는데
    이시팍새키들 진짜 놀고있는거 아녀
    거래소 폐지한답시고 코인충들 다 뒤지게 만들고
    지들은 뒤에서 거래소 수수로 처먹을라고 햇던건데
    정치꾼새키들 끼고 장난질 치는거 밝혀지면 탄핵이다
    개시팍새키들아

  • 0 1
    가상화폐의 진실

    문구라 정권에서
    중기청 홍쫑학이 400억
    국민연금 26억
    가상화페 펀드에 투자했다고 하는데
    이시팍새키들 진짜 놀고있는거 아녀
    거래소 폐지한답시고 코인충들 다 뒤지게 만들고
    지들은 뒤에서 거래소 수수로 처먹을라고 햇던건데
    정치꾼새키들 끼고 장난질 치는거 밝혀지면 탄핵이다
    개시팍새키들아

  • 0 4
    111

    쇼맨이기ㅔㅅㄱㄴ '

    정현은
    손목을 잘라버리던
    발목을 잘라야겟지

    다국적기업 img 매니저멘트 이엇으니
    그런 추잡한 부정행위
    승부조작경기가 가능햇겟지

    김연아2 라 햇잖니

    나는 승부조작경기를 싫어하는자이다
    fifa심판이 돕는 한국축구도 싫고

    2012년런돈올림픽때부터이다
    약물 승부조작

    isu 김연아 2로

    인공기들고 입장하겟군

  • 2 0
    예상

    정현이 세계를 제패할 날도 머지않았다.
    왜?
    나이가 22세로 이제 시작에 불구하니까.
    힘내라.
    오늘만 테니스하고 말것 아니니까 길게 보자.

  • 1 0
    예상적중

    서브에서 50% 먹고 들어가는데
    앞으로 단시간에 극복하기 어려울듯

  • 0 4
    111

    2년전 조코비치-정현 승부조작경기를 햇잖니
    이후 2년후 달라진거 조 도 없지

    바로 이대회이잖니 호주오픈테니스

    프로테니스 대회는 폐지 된다

    진통제 투혼은 아니지 승부조작 이지

  • 0 0
    참! 잘 했다! 주욱 잘 해라!!!

    모두 잘 했다고 한다!
    부상 없이 하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지 실감했구만!!!
    그점 명심하고 화이팅!!!

  • 3 0
    북서풍

    정현이 예전부터 봐 왔다.
    사실 정현이의 돌풍은 작년 파리에서 니시코리전 때 부터였다.
    잘해줘서 고맙다.
    정현 선수 세계 1위 그날까지 응원합니다.
    테니스 황제. 아니 황제 테니스 그 분도
    빵에 가시는 그날까지 응원합니다.

  • 7 0
    여수노인

    굿 !!! 지금까지만으로도 자랑스럽다 !!
    푹 쉬고,,, 다시 화이팅 !! 하길.....
    너로 인해 넘 즐거웠네 ~~

  • 10 0
    이제

    황제테니스 치는 쥐새끼를 안보게되어 행복하다.

  • 7 0
    잘했어!

    16강전 부터 부상이 있었다니 경기를 보고 환호 한 국민이 미안해 지는 군.
    그 나이에 그만하면 잘 한 것이다. 부상이 잘 치료되기를 바란다. 그런 속사정도
    모르고 자한당 놈들은 경쟁 하듯이 정현과 찍은 사진을 SNS에 올리고 주책을
    떠니, 참! 철딱서니 없는 것들.

  • 1 0
    ㅋㅋㅋㅋ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7 0
    방관자

    그렇지. 부상관리도 경기의 일부분이지. 발바닥에 비누칠하면 좀 낳더라. ㅎㅎ. 뭐 이제 시작이지. 열심히 해라. 크게 될거여.

  • 7 0
    패더러.. 존경..ㅎㅎ

    정말이지.. 나이에 걸맞지 않은 체력...과..
    정확성...
    존경..존경..

  • 13 0
    전북사람

    자신에 대해서만큼은 둘 다 모두 승리했다!
    정현!
    정말 놀라운 선수다!
    젊은 패기와 기량을 더해 훌륭한 선수가 되리라 확신한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