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작년 한국 경제성장률 3.1%, 4분기는 -0.2%

반도체 초호황에도 수출 연간 증가율 2%에 그쳐

작년 한국 경제성장률이 반도체 초호황 등에 힘입어 3.1%를 기록하며 3년 만에 3%대 성장을 했다. 그러나 작년 4분기에는 9년 만에 분기 마이너스 성장을 했다.

25일 한국은행의 '실질 국내총생산(GDP) 속보치'를 보면 작년 GDP는 전년보다 3.1% 성장했다. 2014년 3.3% 이래 3년 만에 3%대 성장을 한 것. 이는 작년 성장률은 한은이 지난주 내놓은 추정치와 같으나 국제통화기금(IMF) 전망 3.2%보다는 낮은 수치다.

민간소비는 2.6% 증가하며 2011년(2.9%) 이후 6년 만에 최고를 기록했으며, 특히 설비투자는 14.6%를 기록하며 2010년(22.0%) 이래 7년 만에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제조업 성장률은 4.2%로 2011년(6.5%) 이래 6년 만에 최고였고 건설업은 7.2%로 전년(10.5%)보다 낮았으나 고공행진을 이어갔다. 반면 서비스업은 2.1% 성장하며 금융위기 당시인 2009년(1.5%) 이래 8년 만에 가장 부진했다.

수출은 2.0% 증가에 그친 반면, 수입은 유가상승 등으로 7.2% 늘었다. 반도체 초호황에도 불구하고 대다수 수출 주력 산업부문이 고전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특히 작년 4분기에는 전분기 대비 -0.2% 성장에 그쳤다. 분기 마이너스 성장은 금융위기 직격탄을 맞은 2008년 4분기(-3.3%) 이래 처음이다. 작년 3분기 1.5% 고성장에 따른 기저효과와 추석연휴로 인한 조업일수 감소 때문으로 풀이된다.

작년 4분기 성장률은 전년 동기대비로는 3.0%다.
박태견 기자
daum

댓글이 4 개 있습니다.

  • 3 0
    오이시

    이제 시작이여
    평창올림픽 후가 걱정이다
    특히 미국의 보호무역정책으로
    정부는 아무 대책도 없고

  • 6 0
    올해 성장률

    경제 성장률 3퍼센트가 문제의 본질은아니지
    중요한것은 기득권층이
    사회경제적 요구에 해결할 능력이 없다는 것이지
    해결할 능력이 있어도 안하는 것이지

    이대로 쭉 가면 필리핀이나 멕시코처럼
    10대재벌지배와 마약에 빠진 극빈층과 살인천국
    이게 기득권층이 개돼지를 위해 내놓은 대답이지

  • 3 0
    재벌땜시

    재벌들 돈 쌓아두고 골목상권이나 넘보고
    개인 중소기업 특허를 투자빌미로 뺏고
    임금 오를것 같으면 기술개발로 넘어야할
    산업단계에서 계속 저임금 수출을 할려구
    외노자 수입해서 외노자 300만시대
    이러니 소비할돈 외국으로 빠져 나가서 소비죽고
    고용은 계속 저임금 구조로 가니 취업대란
    경제 성장률 3퍼는 기적이지

  • 1 2
    문베들 삶

    문베들 삶도 성장했니?
    남의 일 같지?
    그게 자본주의다.
    정신 못차리고 계속 문베짓하면
    4년후에는 시궁창 인생된다.

    가난과 무식은 나랏님도 못 도와준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