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프란치스코 교황 성탄메시지 "한반도의 대치 극복돼야"

"우리가 사는 세계에 전쟁의 바람이 불고 있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성탄절 메시지에서 한반도 대치 해소와 상호 간 신뢰 증진을 촉구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25일 정오(현지시간) 바티칸 성베드로 대성당 발코니에서 발표한 성탄절 공식 메시지 '우르비 에트 오르비'(라틴어로 '로마와 온 세계에')에서 분쟁으로 세계 곳곳의 어린이들이 고통을 당하고 있는 현실을 개탄하며 평화를 당부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특히 이날 북한의 핵·미사일 실험 이후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한반도에 대해서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교황은 연설 중반에 "한반도의 대치가 극복되고, 세계 전체(의 안전)를 위해 상호 간 신뢰가 증진되길 기도합시다"라고 말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이날 메시지 대부분을 중동, 아프리카, 한반도 등을 휩쓸고 있는 전쟁 위기를 한탄하고, 평화를 촉구하는 데 할애했다.

교황은 연설을 듣기 위해 성베드로 광장을 가득 메운 신자들에게 "우리가 사는 세계에 전쟁의 바람이 불고 있고, 낡은 개발 모델이 인류와 사회, 환경의 퇴조를 낳고 있다"고 개탄하는 것으로 올해 성탄 메시지의 서두를 열였다.

교황은 "크리스마스는 우리로 하여금 아기 예수의 신호에 집중하도록, 특히 '아기 예수처럼 여관에 자리가 없는' 연약한 어린이들의 얼굴을 알아보도록 한다"며 자신은 전쟁에 시달리는 지역에 살고 있는 어린이들과 난민 가정, 실업자 가정의 어린이들의 얼굴에서 아기 예수를 본다고 강조했다.

교황은 예루살렘 지위 문제로 충돌이 격화하고 있는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여전히 전쟁의 참상이 남아있는 시리아와 이라크, "잊혀진 내전"이 되고 있는 예멘의 어린이들을 차례로 언급했다.

또 기아에 시달리고 있는 남수단, 소말리아, 부룬디, 콩고민주공화국, 중앙아프리카공화국, 나이지리아의 어린이들에 대한 관심도 당부했다.

교황은 특히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인정한 뒤 격화하고 있는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 갈등 해소를 위해 이해 당사자들이 대화를 재개할 것을 촉구했다.

교황은 "협상에 의한 해법이 도출돼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2개의 국가가 상호 합의되고, 국제적으로 인정된 국경 안에서 평화롭게 공존할 수 있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교황은 이어 "긴장과 새로운 충돌 위험으로 평화와 안전이 위협받는 세계 곳곳의 어린이들의 얼굴에서도 아기 예수의 얼굴을 본다"며 한반도와 베네수엘라, 우크라이나, 로힝야 난민들을 그 예로 제시했다.
연합뉴스

댓글이 14 개 있습니다.

  • 0 1
    이럴때 평화가

    이럴때 평화가 찾아옵니다.

    https://youtu.be/_CwNejYkK6A

  • 0 0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0 0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0 0
    심판자

    대한민국은 중세의 종교적 면죄부가 현대 사법적 구속 판단을 넘어서는 미개한 국가가 되었다. 그게 예수종교화가 극성을 이루면서 거꾸로 가는 역사를 쓰게 된 원인이다. 바티칸에서 성탄일이 대한민국에서는 始祖를 바꿔치기 하는 천부역조 탄생의 기념일이 되는 날임에 결코 환영할 만한 날이 못된다!

  • 0 0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0 0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0 2
    한반도 평화를 위하여

    프란치스코 교황님
    북한 김정은을 바티칸으로 한번 초대하여 교훈의 말씀을 들려주시기 바랍니다.

  • 0 0
    좋은사람

    https://youtu.be/e-_gxmR3T3U

    좋은영상입니다^^

  • 1 0
    탄생

    예수가 베들레헴에서 태어났건 예루살렘에서 태어났건 그건 우리와 전혀 관계없는 얘기~~ 그냥 모르는 사람 집의 아기가 태어나도 탄생의 기쁨은 축하받아 마땅하니 어디선가 그 누군가의 탄생에 대한 축복의 의미로써 크리스마스와 캐롤을 즐길 뿐~

  • 2 0
    예수종교

    예전 하도 많이 겪어 그쪽 종교 속성 너무나 잘 알고 있다. 종교인들이 그토록 얼토당토 않게 편협되고 무개념인데 남북대치를 끝내기는 커녕 남남갈등에 종교갈등까지 더하는 판에 자기 뿌리 단군왕검은 사탄이라 하고 유대조상 아브라함 예수가 자기 조상이라 우겨대는데 무슨 평화가 오겠나? 한민족의 始祖는 유대족 아담과 하와 아브라함 다윗 야곱이 아니라 단군왕검이다!

  • 1 0
    예수종교

    처음에는 달콤하고 아름다운 말로 접근해 일단 종교에 귀의하면 편가르고 돈 많이 내라하고 부와 권력 스펙으로 차별하며 교리 세뇌교육으로 카르텔 견고히 유지키 위한 배타적인 魔獸的 예수종교 본색 다 나오잖아,

  • 0 2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3 2
    십자군 원정대

    예수종교 가는 곳에는 과거나 현재 미래에도 늘 분열과 유혈 충돌이 따른다. 조상까지 예수로 바꿔치기함을 예사로 알아 우리가 아브라함의 자손이란다. 현대판 십자군단이 되어 믿지 않는 사람들이나 전통문화 지키는 사람들은 적도 모자라 마귀 사탄이라 규정하고 자신들만 특별히 선택받은 예수 하나님 자손이라니 미친 예수좀비국이 되어가고 그런식의 차별과 핍박 일상화됐다

  • 5 6
    지랄하네 ~

    십자군원정 전쟁당시 무차별학살 자행한천주교집단
    주뎅이처다물라 ~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