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文대통령, 13~16일 중국 국빈 방문

靑 "15~16일, 우리 독립 유적지 있는 충칭 방문"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13일부터 16일까지 3박4일간 중국을 국빈 방문한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6일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초청으로 13일부터 16일까지 중국을 국빈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문 대통령은 시 주석과의 정상회담과 국빈만찬, 그리고 리커창 총리를 비롯한 중국 주요 지도자들과의 만남을 통해 수교 25주년을 맞은 한-중관계의 발전 현황을 평가하고, 미래의 발전 방향을 협의할 예정"이라며 "아울러 북핵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고 한반도에 평화를 정착시키기 위한 협조 방안과 역내 및 국제 문제 등 다양한 상호 관심사에 대해서도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베이징에서의 정상회담 등 공식일정을 마치고 15~16일 이틀간 우리 독립운동 유적지가 있는 충칭을 방문할 예정이다. 충칭은 중국의 일대일로 및 서부대개발의 거점이기도 하다.

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의 이번 중국 방문은 대통령 취임 후 첫 번째 이루어지는 것으로서 정상 간 신뢰와 우의를 돈독히 하고, 이를 바탕으로 양국 간 교류·협력을 정상적인 발전 궤도로 조속히 회복시켜 나가는 전기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국빈 방중은 올해 수교 25주년을 맞은 한-중 관계가 앞으로 새로운 25년을 향해 힘차게 출발할 수 있는 기반을 다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청와대 관계자는 양국 정상회담에서 북핵 해법이 나올지에 대해선 "한중 정상간 뿐만 아니라 국제사회 모든 정상들이 할 수 있는 모든 이야기를 다 나눈 상태에서 새로운 무언가가 나올 것이라고 생각하진 않는다"면서도 "북한이 스스로 핵무장을 완성했다고 선언했고 유엔 사무차장이 방북을 통해 북한의 핵무력 완성 선언 의도를 파악하고 있기 때문에 이를 바탕으로 시 주석과 북핵 문제 해결 방안에 대한 대화를 나눌 것"이라고 말했다.

루캉(陸慷) 중국 외교부 대변인도 같은 시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초청으로 문재인 대통령이 13일부터 16일까지 국빈 방문을 진행하게 된다"고 발표했다.
최병성 기자
daum

댓글이 5 개 있습니다.

  • 0 0
    합리적보수

    GH, MB는 미국과 일본의 노예였지.

  • 1 0
    징기스칸

    핵 10개만 얻어와라

  • 1 0
    당연히 굽신거려야지

    왜 중국에는 굽신거리면 안되냐?
    우리가 언제 수천년역사에서 굽신거리지 않은 적이 있니?
    그라고 이웃나라애 굽신거리며 양보하지 않는 나라가 있니?

    전세계에서 주권을 (거의) 100% 행사하는 나라는 미국과 북한 뿐이야
    민족자결주의에 깊은 영향을 받았던 구 식민지 신생국가답게
    사사건건 주권을 들먹이는 설움은 알겠는데
    그게 현실외교에는 전혀 도움이 안된다

  • 1 0
    사드는

    확실히 봉인하길 바랍니다.
    두고 두고 골치 아플겁니다.

  • 2 6
    ㅋㅋㅋㅋ

    시진핑에 잘 굽신거리다 와라
    똥가오 잡지말고 ㅋ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