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박지원 "젊은 김성식-김관영이 대표-원내대표 맡아야"

안철수에게 대표직 사퇴후 지방선거 출마 압박

박지원 국민의당 전 대표는 5일 "저는 사실 지난 전당대회 때도 우리 당의 서울 출신인 김성식 의원과 전라북도의 김관영 의원, 이렇게 젊고 실력 있고 패기에 찬 그런 두 분의 의원을 좀 경쟁시켜서 한 분은 당대표, 한 분은 원내대표를 시켜보도록 하자, 이런 제안을 했다"며 우회적으로 안철수 대표에게 사퇴를 압박했다.

박지원 전 대표는 이날 MBC라디오 '변창립의 시선집중'과의 인터뷰에서 안철수 대표가 전날 호남중진들을 겨냥해 세력교체-인물교체를 주장한 데 대해 "그러한 세력교체와 세대교체는 인위적으로 불가능하다. 전당대회를 통해서 당 지도부를 바꾸거나 혹은 선거를 통해서 국민들의 선택에 의해서 바꿔지는데, 저도 그런 것에 동감을 했기 때문에 (지난 당대표 경선때) 안철수 당대표에게 대통령 선거에 패배하고 바로 당을 이끄는 것은 문제가 있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 당에 젊고 유능한 사람들에게 기회를 줄 수 있는 그러한 장을 한번 만들어보자(고 주장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전 대표는 이어 "저는 지금이라도 유능하고 젊고 모든 것을 갖춘 김성식, 김관영 이런 분들을 앞세우는 것이 세대교체, 세력교체 이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거듭 안 대표에게 사퇴 압박을 가했다.

진행자가 이에 '꿈나무 육성 계획은 이미 수포로 돌아간 셈이군요'라고 말하자, 박 전 대표는 즉각 "수포로 돌아가진 않았다"며 "저는 김성식, 김관영 이 두 분하고도 많은 얘기를 나누고 있고 또 우리 당에서도 그렇게 준비를 해줘야 새로운 국민의당의 모습을 보여준다 하는 것에는 변함이 없다"며 재차 안 대표에게 자진 사퇴를 주문했다.

그는 이어 "그런 의미에서 저는 안철수, 손학규, 천정배, 정동영, 박지원, 이런 내년 광역단체장 선거에 한 번 출마를 해서 당을 이끌어보자"며 안 대표에게 대표직 사퇴후 서울시장이나 부산시장 선거에 출마할 것을 압박했다.

그는 안 대표가 중진들에게 바른정당과 통합을 반대만 하지 말고 대안을 제시하라고 공세를 편 데 대해서도 "우리는 이미 대안을 제시했다"며 "안철수 대표께서는 4당제로 지방선거를 치르면 패배하기 때문에 3당 시스템으로 가야 한다 라고 했는데 이미 3당이다. 통합의 대상이라고 말씀하시는 바른정당은 지금 현재 11석으로 원내교섭단체도 아니다. 그런 식으로 얘기한다 라고 하면 정의당도 있기 때문에 5당제"라고 맞받았다.

그는 이어 "그리고 지금 바른정당 5, 6명이 곧 한국당으로 입당한다고 하는 걸 보도가 되고 있고 저는 이걸 오래 전부터 그분들은 그쪽으로 간다, 이렇게 됐을 때 바른정당은 5, 6석의 미니 정당으로 전락하는 거다. 과연 여기하고 통합해서 이것이 3당제가 되는 것이냐, 저는 그렇게 보지 않는다"면서 "우리의 대안은 총선 민의대로 국민의당이 외연을 확장하면서 이번 예산만 하더라도 국민의당이 주도권을 행사해서 통과시키지 않았나? 이렇게 선도정당으로 국민 속으로 들어가서 국회를 이끌고 가면 지지세도 회복할 수 있고 또 선거도 승리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정진형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35 개 있습니다.

  • 0 0
    도낀개낀

    그넘이 그넘 니넨 원래 태어나서는 안될 당이니 그냥 꺼져줘. 그게 온 나랑

  • 0 0
    이거 아니가 ?

    지난 총선때 안철수당 왈왈왈
    이번 총선은 틀렸으니
    야당을 파괴하여야 한다.

    현자 왈
    이번 지선은 틀렸으니
    궁물당을 철저히 파괴하여야 한다.

    선인 왈
    다음 대선도 틀렸고
    국민들께 버림받았승께
    궁물당은 해체되어야 한다.

  • 1 3
    이니 선물

    국립 의료원장 내정설,
    文대통령 측근 정기현 순천 현대여성아동병원장, 1순위 후보로
    文대통령과 더불어포럼 창립 주도
    200개 국공립 의료기관 수장인데 공공의료 경험 일천해 자격 논란
    의료계 "식약처는 동네약사에.. 국립의료원은 동네병원장 맡기나"

  • 2 1
    박지원 의원

    박지원 의원은 낼 모레 80이니까
    그렇다 해도
    정동영 천정배가 들으면 기분 나쁠 소리이다.

    차라리 박정천유이등 호남팔이 전문당 만들어
    호남 초선중에 젊은 최경환 당대표 김경진 원내대표
    추천해 본다.

    그럼 DJ마지막 비서가 호남당 대표되고 좋을 듯 합니다.

  • 2 1
    할배가 낸 대안은 "젊은 궁물론"

    이유식 먹고 오라카는 갑따.
    촬스 우야노.

  • 3 1
    대표 따로 당 따로의 효과

    안철수란 놈이 어느 당 대표인지 모르나
    그 놈이 당대표로서 영향력이 없으니 국정이 잘 돌아간다
    하여튼 조카튼 세키야

  • 6 1
    철수아기 그랬쪄요, 쭈쭈쭈.

    철수야, 몇년전에 니가 민주당을 먹었다고 들먹일때는 사실 김한길이한테 이용당하고 있던거고, 지금 국민의당 주인행세하고 있지만 본질은 박지원이한테 발리고있는거다. 그것도 모르고 기자들 데리고 다니며 사진이나 찍고 있으니 구상유취란 말을 듣는거다. 상황파악이 이렇게 안되나. 진짜로 초딩인거야, 아님 머리가 나쁜거야?

  • 2 1
    이온주

    나도 젊당께~~

  • 2 1
    해산하자

    성식이관영이는 4가지는 있냐
    자신을 비토했다고 당대표란놈이 3선중진에게 나갈테면 나가라고 꽥꽥거리고
    여성지역위원장에게 싸가지가 있니없니 하는당이 과연 존재가치가 있는 당이냐

  • 4 1
    To 박지원 씨

    항상 끝처리를 어물어물.
    철수를 바른당으로 보내버리지 못하면 어떤 결과가 닥칠 거 같소?

    1. 지방선거 결과야 뻔히 예상되실 터.
    2. 선거 끝나고 철수는 패배원인을 통합하지 않은 탓이라며
    3. 주된 원인을 당신에게 돌릴 거요.
    4. 호남 의원 전체를 적으로 돌릴 수는 없으니 당신을 따로 떼어내 등신 만들고
    5. 호남의원들을 장악하는 방향으로.

  • 1 2
    ㅋㅋㅋㅋ

    김성식이 58년생 안철수 62년생인데 누가 젊은지 계산이 안되나??

    개눈깔 슨상 치매?? ㅋ

  • 2 1
    쭈구렁...

    김성식이 철수 부산고 선배긴 한데

    얼굴만 보면 철수가 십년은 선배 같다..

    김종인 하고 동년밴 줄 알았다니께...

  • 0 1
    To '박지원 의원님'(철수 졸개)

    첫 줄부터 끝 줄까지 거짓말을 늘어놓는 이유를 정말 모르겠다.

    1. 남들이 믿어줄 거 같아서.
    2. 사기왕 두목 놈을 본받으려고.
    3. 이래야 알바비가 나오니까.
    4. 이게 무슨 거짓말? 그냥 사실과 조금 다를 뿐이지. 다들 그러는 거 아냐?

  • 2 3
    호남인들대신

    개홍오새키들아
    제발 우리 이니님 가시는길에
    재좀 뿌리지말아라..............
    부탁한다
    개홍오새키들아~

  • 1 1
    호남민들을

    호남민들을 부끄럽게 만드는
    박지원옹은 좀 아닥해 주시라
    지하철 공짜나 노인 기초연금 받는
    연세되면 왜 꼰대가 될까요?

  • 1 0
    통영아재

    죽은 놈 페니스 만지기

  • 2 0
    박지원 의원님

    김성식 김관영등 젊은 미래세력들은
    개혁 중도통합으로 인터뷰 하던데요

    무슨 말을 했고 어떤 말을 했는지
    한번이라도 말씀을 해 주세요

    하늘에 대고 나 누구랑 얘기 했다고
    하는데 상대방들 그냥 웃고 말지요

    반대를 하더라도 품격있고 절제되게
    이 사람 저 사람 팔지 말아 주세요
    참 딱해 보여요
    DJ시대의 중졸 학력수준에 맞춘
    말장난 그 방식은 이제 안 통해요

  • 7 1
    깜도 아닌것이 혼자 대선놀이

    그거 신의 한수네요.
    별로 신선한 인물은
    아니지만 지금보다는
    백번 좋지요.
    그리고 내년도 지방
    선거에 부산이나 서울
    시장후보로 반드시 내
    보내세요. 정말 경쟁력
    갖춘 인물인지 검증해
    봅시다. 내가 보기엔
    시장감도 안되는데
    자꾸 대통령선거에 나온
    다고하니 참으로 국민들
    우습게보는것 같네요.
    자신없어 꼼수써서
    이핑계 저핑계되면서
    절대 안나온다에 한표!

  • 3 1
    대구 달성 고고~

    이왕 하는거 시원하게 해라 철수야

  • 1 4
    세력교체 세대교체

    세력교체 세대교체에
    물타기로 저항하는 노욕의 정치인

  • 6 1
    최명길

    철수형

    나 짤렸어
    횽아
    횽 ,,,,,,,,,,,
    횽이랑 붙어 댕긴 놈들은 왜 이러는 거야
    감빵도 가고 뱃지도 떼이고

  • 4 1
    김성식 58년생

    김관영 69년생
    간철수는 62년생 ???
    긴성식이가 젊다고?

    간철수는 애늙은이아니면
    초딩 둘중에 하나 라는소리네 ㅋㅋㅋ
    철수는 정치할 자격이없는
    나이를 초월한 대단한 놈이라는소리군

  • 1 1
    또 혼잣말

    저는 김성식 김관영 이 두분 하고도
    많은 얘기 나누고 있고........
    ㅋㅋㅋㅋ
    가만 보면 계속 혼잣말 시리즈.

    누가 통합의 통자도 어쩌고 저쩌고.
    통합 반대가 30명이 넘네 마네
    바른정당이 어쩌고 저쩌고.

    이제 박지원옹 말은 콩으로 메주 쑨다해도
    믿지 않아요?
    국민들을 양치기 소년 취급 마세요.

  • 2 1
    문베들에게

    문모닝 선생 박지원은 문베들에게 계속해서
    미끼 던지는 전략이구나.

  • 1 3
    박정천이

    오늘이라도 정계은퇴 하면
    젊은 미래세력들 알아서 잘 할것 같다.
    문모닝에 이어 안모닝 박지원옹,
    차라리 대통령을 젊은 조국이가 하고
    총리는 우상호가 하면 어때요?

    아니 젊은 사람이 세력교체 세대교체
    말하면 모를까 늙다리들이 또아리 틀고
    앉아서 이래라 저래라?
    개소리가 좀 추하지 않나요?

  • 4 1
    정치나 종교는 비지니스가 아니다

    철수는 정치를 비지니스로 하니 폭망한 거다
    니가 월급 주는 것도 아니잖아 븅순아

  • 8 1
    나그네

    안철수 서울 시장 나오는 즉시
    정계은퇴.
    현재 지지율이 내년 된다고 올라갈 것 같지 않고
    대표 물러나고 서울에서 참패뒤
    망신창이가 되어
    자연스럽게 찌그러진다.
    철수는 어떻게든 피하고 싶지만
    이미 뱉어놓은 말이 있고
    호남 애들은 철수를 사지로 밀어넣을
    절호의 찬스
    완전이 묻어버린뒤
    어차피 민주당에 합류...

  • 4 1
    정치를 장사로 하면

    말로가 어떻게 되는지 보여주는 교과서는 아닥하라~!!!

  • 14 1
    철수는 이미 퇴물 곧 적폐넹

    철수가 대권 재수할 정도로 이 나라엔 인물이 없지 않다
    한번 출마했으면 가문의 영광으로 알고 사라지거라
    찌끄레기 철수야

  • 6 1
    다당제 떠드는 철수야

    다당제는 선거제도만 바꾸면 자연스럽게 된다.
    그러니 국회는 선거제도를 바꾸고 국민은 선거로 다당제를 만들면 된다. 정치권에서 만드는 다당제는 이합집산이다. 국민이 투표로 만드는 다당제가 진정한 민심이다.

  • 1 5
    하여간

    늙은이들의 노욕은 추하고
    화석화된 사고는 답 없다.
    시대가 바뀌고 세상이 변한지가 언젠데
    지금도 쌍팔년도 이념과 지역으로
    편가르고 머릿숫자로 모든걸 판단해
    국민들을 중줄학력 수준으로 보는
    과거 정치 스타일.

  • 5 1
    촬수가 서울이나 부산시장으로 고고!

    박지원 선생 말이 옳아!
    젊은 사람들이 한번 당을 이끌도록 해야 해!
    촬수의 길은 죽으러 가는 거야, 곧 죽으려고 환장한거지.

  • 2 3
    이간질 대가

    역시 문모닝 할때나 안모닝 할때나
    이간질의 대가답다.
    젊은 사람이 당 대표 맡으려면
    박정천이 먼저 정계은퇴 선언해야
    진실성이 있지.

    다 늙어서 말장난으로 이간질 하는거
    보니 참 안됐다.

    김관영 김성식같은 분들이 박정천유이
    즉. 밥그릇 챙기기 위해 반대한다는거
    모르고 국민들이 모를까?

    어디서 개수작하십니까?

  • 8 2
    똥줄찰스

    사기꾼급.........

  • 9 3
    꿈도 야무지나 헛것아로구나

    참 꿈도 야무지나 개 꿈이었다는걸 지방선거나 총선후면 절실히 느낄거다. 거론하는 국민의당 거물들이 단체장 선거에 나가보라 과연 몇이나 될가요? 낙타가 바늘구멍 통과 하기보다 힘들거야 왜 유권자들 뇌리에는 젠즉 국민의당 버렸거든!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