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정의당 "김장겸 해임으로 MBC 정상화 빗장 열렸다"

"고대영 사장, 이인호 이사장도 그 뒤 따르길"

정의당은 13일 방송문화진흥회의 김장겸 MBC 사장 해임안 가결과 관련, "국민이 고대하던 MBC 정상화의 빗장이 열렸다. 오랫동안 언론적폐와 맞서 싸운 언론인들에게 박수를 보낸다"고 환영했다.

추혜선 정의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김장겸은 물러갔으나, 적폐 정권의 공범자들은 여전히 남아 있다. 김 사장 뿐 아니라, 내부에 침투한 적폐 세력의 흔적들까지 일소해야 한다. 공영방송을 무너뜨린 대가에 상응하는 법의 심판도 있어야 할 것"이라고 강도높은 후속조치를 요구했다.

그는 아울러 "국민들의 염원과 같이 KBS 역시 서둘러 정상화 되길 희망한다. 고대영 사장, 이인호 이사장은 속히 김장겸 사장의 뒤를 따르길 바란다"며 퇴진을 거부하고 있는 고대영 KBS 사장, 이인호 이사장의 사퇴도 촉구했다.
이영섭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0 개 있습니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