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남경필 "유승민, 국민의당에 햇볕정책 버리라는 건 배제의 정치"

"홍준표의 친박 축출 의미있어 지켜보고 있다"

남경필 경기지사는 23일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에 대해 "햇볕정책을 표방하는 국민의당에 햇볕정책을 버리지 않으면 못한다고 하면 (통합) 못하는 것"이라고 거듭 질타했다.

남 지사는 이날 오후 국민의당 당사에서 열린 정치아카데미 특강에서 이같이 말하며 "이게 배제의 정치이고 분열의...(정치다) 내가 옳다고 생각하는 것이 다가 아니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우리도 만일 통합의 길로 간다면 그런 면에서 어떤 길을 (갈 것인가), 개혁보수의 길이란 말을 가지고는 부족하다. 애매한 말"이라며 "그래서 좀 신중하게 가자는 말에 저는 상당히 동의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하고 있는 저 싸움, 저는 굉장히 의미 있다고 생각한다. 그 싸움이 자꾸만 이상하게 무슨 1억을 받았느니 말았느니 선거에 뭘 했느니 이 싸움으로 변질시켜 나가고 있는데 그건 곁가지고 핵심은 한국당 안에서 친박 국정농단세력을 쫓아내려는 시도를 홍 대표가 하고 있다는 것이 핵심"이라며 "저는 그것을 평가한다. 그리고 지켜보고 있다"며 홍 대표를 치켜세웠다.

그는 이어 "물론 아직 시작의 시작인 단계지만 일단 시작했다는 것에 대해 저는 평가하고 또 응원하고 지켜볼 것"이라며 "이 흐름이 단순히 누구누구의 문제가 아니라 한국당 안에서 과거의 이 국정농단 세력과의 절연의 방향으로 갈 수 있다면 한국당과 바른정당의 협력도 앞으로 배제된 것이 아니다"라며 통합 가능성을 열어놓았다.

그는 그러면서도 "오늘 했던 말씀이 한국당으로의 복귀로 읽혀지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왜냐면 이제 시작을 평가하는 것"이라며 확대해석을 경계했다.
정진형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1 개 있습니다.

  • 1 0
    남지사의 말을 보고..

    갑자기.."10억을 받았읍니다."..라는..
    생명보험광고가 생각나서..
    기분이 언짢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