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민주당 정발위 "현역의원도 총선때 반드시 경선 거쳐야"

권역별 최고위원제 폐지후 단일성 집단지도체제로 복귀

더불어민주당 혁신기구인 정당발전위원회는 11일 현역의원들이 총선 공천을 받기 위해서는 반드시 경선을 거치도록 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혁신안을 의결했다.

한민수 정발위 대변인은 이날 국회 브리핑에서 "단수신청을 제외하고 모든 현역 의원들은 경선을 거쳐야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할 수 있도록 했다"며 "단수 선정 기준도 현역 의원의 경우 더 엄격히 적용하고, 단수 후보자 선정도 현재 상대 후보자와 점수 격차가 15점 이상으로 돼 있는데 100점 만점 기준에 30점 이상으로 강화한다"고 말했다.

정치신인의 진입을 촉신시키기 위해 현역의원 기득권을 약화시키기로 한 것.

아울러 정발위는 현재 시도당 위원장이 돌아가며 최고위원을 맡는 권역별 최고위원제를 폐지하고 전당대회에서 다수 득표순으로 최고위원 5명을 뽑는 단일성 집단지도체제로 전환하기로 의결했다.

다만 현행 여성, 노인, 청년으로 돼 있는 세대계층 최고위원은 유지하는 대신 노동과 민생부분은 노동·민생 최고위원으로 합쳐 지명직 최고위원으로 전환하게 된다.

한 대변인은 "당 혁신 일환으로 도입된 현행 분권형 지도체제가 권역 내 순회방식 최고위원제로 운영돼 지도부 교체가 빈번하고 안정성이 약화된다는 당내 의견이 많아 이를 상쇄하기 위해 단일성 집단지도체제로 전환키로 했다"고 밝혔다.

정발위의 혁신안은 최고위원회에 보고된 후 추가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영섭 기자
daum

댓글이 3 개 있습니다.

  • 6 0
    더불어민주당

    역시 국민 눈높이와 더불어 가는구만요..

  • 5 0
    이시형

    이명박은 감방으로

  • 2 0
    지나는이

    좀 더 구체적으로
    .
    초선의원은 패널티 0%
    재선의원은 패널티 10%
    삼선의원이상은 30%
    .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