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심상정 "국민연금, MB자원외교에 동원돼 큰 손실"

"1조1,264억 투자해 회수금은 1,437억원에 불과"

국민 노후자금인 국민연금이 MB의 해외자원개발사업에 동원돼 큰 손실을 봤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11일 심상정 정의당 의원에 따르면, 국민연금은 이명박 정권 시절인 2011년 ‘해외자원개발 투자기준’을 완화하면서 총 3건의 사모투자펀드(PEF)를 통해 해외자원개발 사업에 1조1천264억원을 투자했지만 2011년~2016년 5년 간 회수된 금액(투자원금 및 수익금)은 총 1천437억원으로 총회수율은 12.8%에 불과했다.

심 의원은 "장기투자라는 해외자원개발투자의 성격을 감안하더라도 국민연금의 대체투자는 사실상 커다란 손실이 불가피해 보인다"며 "특히 4천412억원이 투자된 이글포드 PEF의 경우에는 2013년 189억원, 2014년 98억원이 회수된 이후에는 전혀 회수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며, 사업별 회수율(투자원금+수익금)을 보면 연 평균 0.5~4.1%에 머무르고 있어 애초 목표했던 수익률은 물론 국민연금이 밝힌 대체투자 수익률(2010년) 8.2%에도 한참 밑도는 결과를 보였다"고 지적했다.

이같은 손실은 MB의 자원외교에 동원됐기 때문이라고 심 의원은 지적했다.

2010년 총리실 주재 제13차 ‘에너지협력 외교 지원협의회’에서 연기금기관 해외자원개발 투자역량 강화 방안‘이 논의됐고 12월에는 제4차 해외자원개발기본계획(2010년~2019년)에 국민연금의 투자 유도가 결정되었다. 이에 국민연금(기금운용위원회)은 2011년 2월 연기금의 투자 요건 완화를 의결해 해외자원개발 투자를 강행했다

심 의원은 "이는 왜 투자 안전성을 최우선으로 하는 국민연금이 해외자원투자에 경험도 없이 투자 리스크가 큰 자원개발 분야에 무리하게 투자했는지를 보여주는 대목"이라며 "이번 국정감사에서 그 실상과 의혹에 대해 따져 물을 것"이라고 별렀다.
이영섭 기자
daum

댓글이 4 개 있습니다.

  • 3 0
    강성윤

    4대강 자원 외교 방산비리 BBK 도곡동 땅 철저 하게 수사 하여 꼭 노무현 대통령 만큼만 철저 하게 수사 해 주시길 부탁 드립니다

  • 4 1
    국민연금폐지하라

    국민연금 자율납부제로하던가 폐지시켜라 ~
    일인가구 늘어나는시대에 당사자갑자기죽으면
    그냥 꿀꺽하겟단 도적놈심뽀하고뭐가다르냐 ?
    어자피 기금바닥나는건 시간문제고 궁민들피빨거냐 ?
    안받고 그냥죽을란다 ~

  • 14 0
    지나가는 나그네

    이 지경의 국민수탈용 연금과 건강보험금을 국민들에게 전가시키는 것 없애야 한다는 소리 하는 국개의원 한 명도 없다는 것도 이 나라 썩은 정치인들의 단면을 잘 드러낸다. 서민들이 얼마나 고통받고 살고 있는 지는 모르쇠~~ 그런 법을 지들이 국민 착취용으로 만들어 놓고 지들은 그런 썩은 돈 아까워 안내려 별 짓을 다하거나 연체시키고~~ !!!

  • 27 1
    이명박은 천벌을 받아라!

    이명박은 천벌을 받아라!
    이명박은 천벌을 받아라!
    이명박은 천벌을 받아라!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