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정의당 "6차 핵실험으로 한반도 전쟁위기 고조 우려"

"관성적이고 안이한 정책으로는 현위기 돌파 못해"

정의당은 3일 북한의 6차 핵실험 강행과 관련, "비핵화와 평화에 대한 우리 국민 및 전세계 시민들의 염원에 반하는 행동에 대해 강력히 규탄하지 않을 수 없다"며 북한을 질타했다.

김종대 정의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잠시 숨고르기를 하는 듯하던 한반도 정세는 북한의 잇단 미사일 발사, 미국 전략자산의 한반도전개 등의 악순환을 보였다. 그리고 북한은 다시 6차 핵실험을 강행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반도에 더욱 전쟁위기가 고조될 가능성을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며 "모든 관계국이 전쟁의 길이 아닌 평화의 길로 나설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특히 우리 정부가 이 비상한 상황을 변화시킬 수 있는 적극적이고 구체적인 제안을 통해 안보를 지키고 평화를 만들어가는 소임을 다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한반도 문제에 있어 우리의 주도권은 단지 원칙의 천명으로 구현되는 것이 아니다"라며 "관성적이고 안이한 정책, 개개 사안에 즉자적으로 대응하는 것에 그쳐서는 현재의 위기를 돌파할 수 없다. 북한과 미국 등 관계 당국을 대화의 장에 나설 수 있게끔 하는 제안을 만들고 그런 해법에 입각한 행동에 나서도록 설득하는 행동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정부를 비난하는 보수야당들에 대해서도 "보수야당도 이런 비상한 상황을 악용해 안보장사에 나서지 않는 성숙한 자세를 보일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이영섭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3 개 있습니다.

  • 1 1
    역시

    본성을 드러내는구나.
    이름 바꿔라.
    "자본정의당"으로!

  • 2 1
    ㅇㅇㅇ

    우리나라는 현상황을 바꿀 수있는 처지가
    오래전부터 아니었다
    우리는 종속변수 일뿐 오로지 미국이 평화협정을
    체결하고 한반도및 주변에 전개된 미군과 전쟁
    물자를 철수하는 길 뿐이 없다

  • 3 0
    해법

    전작권 회수야, 미군에 그거 맡기고 군수품으로 뇌물 처먹으며 군사력 갈아 먹은 똥별들 몰아내고, 군사력으로 북한을 압도하면 김정운이도 막 나오지 못해, 우리 군이 비실비실하니 상대가 우리를 무시하고 코리아 패싱 운운하는 거야, 대만이 중국 무섭다고 미군에 작전권 맡겼냐, 장개석이 정신차리고 똥별 쫓아내고 군사력을 갖추니 막 대하지는 않잖냐,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