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김부겸 "내가 대구시장 출마? 욕 먹을 짓"

"내년 개헌 국민투표때 수도 이전도 물었으면"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29일 자신의 대구시장 출마설에 대해 "(국회의원 당선) 2년 만에 또 시민들이 보시기에 또 사표를 내고 정치적 이익만 찾는다 그러면 시민들한테 정말 큰 욕 먹을 짓"이라고 강력 부인했다.

김 장관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인터뷰에서 "특히 대구에서 제가 국회의원 어렵게 됐지않나"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저는 정말 몇 번 그게 아니다(라고했다)"며 "특히 행정안전부는 선거를 관리해야 되는 주무부처다. 그런 제가 말하자면 심판 노릇을 해야 될 제가 스스로 되겠다는 것은 그건 국민들에 대한 도리가 아니다"라고 단언했다.

그는 이어 "제가 계속 부인을 했는데도 자꾸 그렇게 말씀을 하시니 참 난감하다"며 "그래서 요즘 결국은 대구 근처에도 자주 못 간다, 오해받을까 싶어서. 하도 자꾸 오해를 하시니까. 사전 선거운동 한다고 그러시고"라고 덧붙였다.

한편 그는 수도 이전 논란과 관련해선 "수도 이전이라는 말 자체가 헌법재판소에서 일단은 위헌이다라고 말씀하셨으니까 제 욕심 같아서는 그 문제도 내년에 개헌을 이야기를 할 때 국민 의사를 물어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는 "그냥 단순히 행정수도를 옮긴다는 것만 가지고는 그건 국민들이 조금 뜨악해하실 수 있으니까 국가 전체의 기능을 분산시키자"며 "예를 들면 행정은 중부권에 있는 세종, 예를 들면 경제는 현재 수도권을 잘 살려가고 또 나머지 여타 지방도시까지 앞으로 살아갈 수 있는 지역 거점의 발전전략 같은 것 이런 것을 해서 국가 전체에 골고루 말하자면 살아갈 수 있고 성장할 수 있고 젊은이들이 뿌리를 내리고 살 수 있는 그런 어떤 큰 전략이 나와야 되지 않겠나"라고 덧붙였다.
정진형 기자
daum

댓글이 2 개 있습니다.

  • 5 0
    발정제 홍대가리...

    닭그네 자유당 애들이 바람 잡으면서

    지역구는 뺏고, 시장은 낙마시키고

    그런 홍대가리를 굴리는 게 뻔히 보이는 구만.....

  • 0 2
    노무 야게

    그럼 관둬
    개쌍도새키들은 노답이니 그냥 그대로 살다가 뒤지게 해라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