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민주 "류석춘 망언, '도로 친박당' 되기로 했나"

"민의 짓밟고 헌법 인정하지 않는 위험한 발언"

더불어민주당은 11일 "류석춘 자유한국당 혁신위원장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실제 저지른 잘못보다 과한 정치적 보복을 당한 게 아니냐는 생각을 하고 있다’, ‘무슨 실정법을 위반했는지 이해가 안 된다’는 망언을 쏟아냈다"고 질타했다.

백혜련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박근혜 전 대통령이 무슨 잘못을 했고, 어떤 실정법을 위반했는지 이루 열거하기 힘들 정도로 많다"고 반박했다.

그는 이어 "박 전 대통령이 이미 18개의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류석춘 위원장의 발언은 나라다운 나라를 원하는 민의를 처참히 짓밟은 것이고, 대한민국의 헌법을 인정하지 않는 것으로 해석될 수 있는 매우 위험한 발언"이라며 "류석춘 위원장은 뉴라이트계 대표 인사로 스스로 지난 탄핵정국 때 태극기 집회에 열심히 나갔다고 인정까지 했다"고 비난했다.

그는 "자유한국당은 혁신을 하겠다는 것인지, 아니면 과거 박근혜 전 대통령을 위시한 ‘도로 친박당’이 되기로 한 것인지 명확히 입장을 밝혀야 한다"면서 "혁신(革新)이란 ‘낡은 것을 바꾸거나 고쳐서 아주 새롭게 하다’를 뜻한다.자유한국당은 ‘혁신’과 ‘회귀’를 구분하기를 바란다"고 꼬집었다.
이영섭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3 개 있습니다.

  • 0 0
    친박당?

    https://youtu.be/5UB6lACUxIM

    전 친000 이거입니다 ㅎㅎ

  • 0 0
    냅둬유

    곧 망할놈들 망할짓 하든 말든..

  • 2 0
    노인

    류석춘은 광해군이나 연산군때의 간신인것 같아요...자가를 충신으로 알고 폐위된 군주를 추종하는 정신못차린 간신중에 간신린것 같아요....

↑ 맨위로가기